경제/부동산

집 사이즈 줄이면 많은 혜택이 따라온다

유지비 적게 들고 손쉬운 관리·보수 혜택

by admin posted May 16,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스몰 사이즈 주택이 주는 8가지 장점



크지 않은 주택을 생각한다면 어쩌면 500스퀘어피트 규모의 작은 집을 떠올릴지 모른다. 새로 구입하는 주택은 물론, 기존에 살던 집에서 다운사이징을 하는 많은 사람들이 생각하는 옵션 중 하나가 이 정도 사이즈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무조건 작다고 능사는 아니다. 대신 1,000스퀘어피트 정도를 고려해 보면 어떨까 싶다. 평균 싱글홈보다는 작은 크기지만 실제로 살아보면 그렇게 작지만도 않다. 실제로 1,000스퀘어피트 정도의 스몰 홈에서 살고 있는 홈오너들이 전하는 말을 통해 이들이 누리고 있는 혜택을 8가지로 정리해봤다.

■작은 집, 큰 저축

작은 집으로 이사는 많은 돈을 저축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플로리다주 주피터에 살고 있는 제랄드 아귈라 씨는 “와이프와 함께 살던 2,000스퀘어피트 싱글홈에서 950스퀘어피트 아파트로 이사를 했다”며 “큰 집을 팔고 남은 돈과 줄어든 주택 관련 비용을 아껴 새로운 비즈니스를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큰 집을 팔고 난 뒤 손에 쥔 목돈을 제외하고도 저렴한 렌트비와 줄어든 유틸리티 등의 덕분으로 주택 관련 비용 부담은 매달 400달러 이상 줄었다.

■유틸리티 부담 축소

A&E 채널의 ‘플립 디스 하우스’의 진행자였던 ‘포춘빌더스’의 탄 메릴 CEO는 “1,000스퀘어피트나 그 이하의 집에 드는 보험료, 세금, 냉난방과 전기 등의 비용은 확연히 저렴하다”고 말했다.

그에 따르면 보험, 세금과 유틸리티는 지역에 따라 다를 수 있지만 평균적으로 전기료는 1,000스퀘어피트 주택의 경우, 3,000스퀘어피트 보다 월 200달러 정도 적게 든다.

여기에 만약 싱글홈이 아닌 콘도를 선택한다면 수리 및 유지비용을 크게 줄일 수 있다. 콘도는 스퀘어피트 당 관리비용이 책정되는데 면적이 좁을수록 비용도 아낄 수 있다는 설명이다.

■뜨는 동네 찾기

필라델피아의 홀리 맥-워드 에이전트는 “많은 도시에서 의외로 주거 환경이 좋은 동네에 1,000스퀘어피트 미만의 작은 집들을 찾아낼 수 있다”며 “다만 이런 비싼 동네로 이사 가기 위해서는 콘도나 작은 집에 만족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집은 작지만 부족한 부분들은 타운 중심부의 이웃에서 충족할 수 있다. 맥-워드 에이전트는 “피트니스 센터가 2블럭 떨어진 가까운 곳에 있다면 굳이 집에 트레드밀을 둘 필요가 없을 것”이라며 “또 모퉁이에 수퍼마켓이 있다면 굳이 집에 공간만 차지하는 팬트리가 있을 필요도 없다”고 설명했다.

■손쉬운 유지와 보수

메릴 CEO는 “누구든 3,000스퀘어피트 크기의 집에 살고 있다면 어딘가는 분명히 고장이 나는 부분이 있다”며 “게스트 룸에 물이 샌다거나, 위층 욕실의 파이프가 고장 나는 식으로 큰 집은 어떤 식으로든 유지와 보수에 손이 많이 가게 마련이다”고 말했다.

지난 주말에 집을 수리하면서 좋은 시간을 보냈다고 흔쾌히 말할 수 있는 이들은 많지 않다. 작은 집은 그만큼 유지와 보수가 간편하다.

여기에 만약 지붕을 교체하거나 바닥을 새로 하거나 해야 하는 동일한 상황에서도 작은 집은 큰 집보다 훨씬 적은 비용만 요구하게 돼 오너 입장에서 부담이 적다.

■간편한 청소

방의 개수가 적을 뿐 아니라 집의 크기가 작아지면서 청소해야 할 배수구 숫자도 줄어든다. 아귈라 씨는 “때마다 청소해야 할 배수구 숫자만 하나 줄어도 얼마나 감사한 일인지 모른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여기에 더해 청소해야 할 공간이 그리 넓지 않아지면서 얼마나 많은 자유시간이 늘었고, 와이프와도 새로운 여가를 즐기면서 살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저렴한 리모델링 비용

데코 에이드의 알렉스 캐러테치아 수석 디자이너는 “큰 집을 채울 뭔가를 사는 대신 정말 좋아하고 취향에 맞는 것만 장만하면 충분하다”고 작은 집의 장점을 이야기했다.

이어 그는 “큰 집의 빈 공간을 채우기 위해서는 비용도 생각해야 하기 때문에 염가로 판매하는 소품들을 떨이로 사는 경우가 많다”며 “그런데 1,000스퀘어피트 정도의 작은 집이라면 이미 설치된 아이템 이외에 크게 채울 물건들이 필요가 없기 때문에 리모델링을 한다고 해도 비용 부담이 크게 줄어든다”고 말했다. 오직 멋진 그림과 최신 카운터탑 정도에만 집중해도 충분하다는 것이다.

■파티도 충분하게

커네티컷주 뉴헤이븐의 928스퀘어피트 주택에 사는 작가 질 위버 씨는 지인들을 집으로 초대해 파티를 즐긴다. 집의 크기는 물론 작지만 뒤뜰의 데크가 충분한 여유를 준다.

위버 씨는 “거실에서 테크로 이어지는 긴 공간에 간이 의자까지 모두 배치하고 즐길 수 있다”며 “캐주얼한 파티 분위기에 지인들도 만족해한다”고 말했다.

■보다 안락한 분위기

큰 것이 좋았던 시절도 있지만 지금은 과하게 느껴지는 시대다. 캐러테치아 디자이너는 “뉴욕 어퍼 이스트 사이드에서 작은 집으로 줄여서 이사 온 고객이 있었는데 다운사이징으로 안락한 분위기를 느끼고 싶어 하는 가족이었다”고 말했다.

이사한 뒤 그 고객은 “이전 아파트는 넓지만 허전한 느낌이었다. 큰 방들도 개성이 없고 황량해 보였다. 그런데 이사 온 작은 집은 꾸며진 무대 같지 않고 사람 사는 곳 같으면서 친근해서 좋다”고 전했다. 

<구성훈 기자>

집 사이즈가 작다고 단점만 있는 것은 아니다. 유지비가 적게 들어 다달이 적잖은 돈을 아낄 수 있다는 게 매력이다.

 

?

  1. 골프여제, 드디어 손에 쥔 ‘국산 트로피’

    국내대회 20번째 도전 끝에 KLPGA 첫 승 박인비 “한국에서 우승 어려움 몸소 느껴”   박인비가 20일 오후 강원 라데나 골프클럽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Date2018.05.21 Category스포츠
    Read More
  2. 구본무 회장 비공개 가족장에도 발길…장하성·이재용 등 조문

    고인 생전 뜻 따라 조문·조화 사양…靑·범LG家 조화만 받아 文대통령 대신 조문 온 장하성 “존경받는 재계의 별…안타깝다”   20일 LG가(家) 3세 경영인 구본무 회...
    Date2018.05.21 Category한국뉴스
    Read More
  3. 제2회 한인회장배 오픈탁구대회-화보

          최선을 다하는 선수들. 이번 대회는 단체 3팀과 개인전 32명이 참가했다. 탁구 성대결. 이번 대회는 여자 선수들도 다수 참석해 남자선수들과 함께 기량을 ...
    Date2018.05.17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4. No Image

    앨라배마, 워킹맘 자녀 키우기 '최악'

    연방노동청에 따르면 미전국적으로 어린 아이를 둔 젊은 엄마들 중 70%가 워킹맘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런 워킹맘들에게 가장 큰 걱정은 혼자 남겨지는 자녀와 그...
    Date2018.05.17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5. 씨엘, 할리우드 영화 ‘마일 22’로 연기 데뷔

      피터 버그 감독과 가수 씨엘, 배우 존 말코비치(왼쪽부터) [씨엘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씨엘(본명 이채린·27)이 할리우드 영화 '마일 22'로 연기 데뷔를 한...
    Date2018.05.17 Category연예
    Read More
  6. 이서원 측 “술자리 성추행 사실”…드라마 하차

        성추행으로 경찰 입건 후 검찰로 송치된 배우 이서원(21) 측이 잘못을 시인하고 사죄의 뜻을 밝혔다. 아울러 드라마에서도 하차한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16일...
    Date2018.05.17 Category연예
    Read More
  7. 신예 고민시 “’라이브’, 사람 관계 배운 작품”

      깜찍함으로 무장한 고민시 (서울=연합뉴스) 이재희 기자 = 배우 고민시가 16일 서울 광화문 인근에서 연합뉴스와 인터뷰를 하기 전 포즈를 취하고 있다. "데뷔 ...
    Date2018.05.17 Category연예
    Read More
  8. “여행처럼 즐기기만 하면 안 된다”

    매물 나오면 주저하지 말고 바로 보러 가야 체크리스트 준비하면 집 볼 때 큰 도움돼   갈수록 심화하는 주택 구입 경쟁 탓에 집을 보지도 않고 오퍼를 제출하는 ...
    Date2018.05.17 Category경제/부동산
    Read More
  9. 단기간에 학점 따고 대학생활 미리 맛본다

    약 5~8주 동안 진행 학업 분위기 계속 이어갈 수 있어 고등학생들이 다가오는 여름방학을 보람차게 보낼 수 있는 방법 중에 커뮤니티 칼리지 서머 강좌 수강도 빼...
    Date2018.05.17 Category교육
    Read More
  10. 6억6천만명 시청한 팝스타 오즈나 뮤비에 ‘전범기’

      팝가수 오즈나의 뮤직비디오에 등장하는 욱일기. [유튜브 캡처]   한국 홍보 전문가인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푸에르토리코 출신의 유명 라틴 가수 오즈나의 '...
    Date2018.05.16 Category연예
    Read More
  11. No Image

    흡연자 옆에 없어도…‘제3 간접흡연’ 피해

    직접 담배를 피우거나 담배를 피우는 사람의 옆에 있지 않아도 공기 중에 남아 있는 담배 관련 유해물질로 인해 제3의 간접흡연 피해를 받을 수 있다는 연구 결과...
    Date2018.05.16 Category문화/생활
    Read More
  12. No Image

    취업비자 추첨탈락자 서류반송 시작

    이민당국이 지난 4월 취업비자(H-1B) 추첨에서 탈락한 신청자들의 서류를 반송하기 시작했다. 연방 이민서비스국(USCIS)는 15일 2019회계연도 H-1B 신청서 사전접...
    Date2018.05.16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13. 트럼프 "김정은과 회담 안 열리면 다음 단계로 넘어간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7일(현지시간) 북한이 다음 달 12일 예정된 북미정상회담을 재고할 수 있다고 한 데 대해 "그 회담이 열린다면 열리는 것이고, 열...
    Date2018.05.16 Category세계뉴스
    Read More
  14. 집 사이즈 줄이면 많은 혜택이 따라온다

    스몰 사이즈 주택이 주는 8가지 장점 크지 않은 주택을 생각한다면 어쩌면 500스퀘어피트 규모의 작은 집을 떠올릴지 모른다. 새로 구입하는 주택은 물론, 기존에...
    Date2018.05.16 Category경제/부동산
    Read More
  15. No Image

    80대 한인 교수 위독, ATM서 강도에 피습

    고령의 한인 대학교수가 뉴욕 맨해턴의 한 은행 내 ATM에서 현금을 인출하다가 강도를 당해 생명이 위독한 것으로 알려졌다. 뉴욕경찰(NYPD)에 따르면 뉴욕시립대...
    Date2018.05.16 Category미주한인
    Read More
  16. '이기자'팀, 동남부 한인탁구 정상 등극

    2회 몽고메리 한인회장배 탁구대회 개인전1부 윤기성·2부 한태근 우승 해체위기 UMA 축구단 성금 모금도   어번의 이기자팀이 동남부 한인탁구 단체전 최강자 자...
    Date2018.05.16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17. 앨라배마 주민 평균 신용점수 '648점'

    전국평균보다 24점 낮아 버밍햄은 624점 기록 동남부6개주 평균 655점 앨라배마 및 동남부 주민들의 '신용점수'(Credit Score)가 전국 중간치보다 상당히 낮은 것...
    Date2018.05.16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18. No Image

    오버스테이 유학생 단속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체류 시한을 넘겨 눌러앉은 이른바 ‘오버스테이’(Overstay) 유학생 출신 이민자들을 타깃으로 한 집중 추적 단속에 나섰다. 앞서 연방 이...
    Date2018.05.16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19. 기아차 쏘렌토, 최고안전등급 획득

    기아자동차의 주력 SUV인 2019년형 쏘렌토(사진)가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가 가장 안전한 차량에만 부여하는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op Safety Pick+) 등...
    Date2018.05.16 Category자동차
    Read More
  20. No Image

    메모리얼데이 연휴 4,150만 명 떠난다

    본격적인 여름 휴가시즌의 시작을 알리는 메모리얼데이 연휴가 다음 주말로 다가온 가운데 계속되는 개스값 상승세에도 불구하고 올해 연휴 기간 장거리 여행을 ...
    Date2018.05.16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9 Next ›
/ 319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