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진짜 가족보다 끈끈한 가짜 가족 이야기 ‘어느 가족’

by admin posted Jul 12,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어느 가족’ 티케스트 제공

 

일반적으로 가족은 혈연으로 맺어진다. 태어나는 순간 운명적으로 구성원이 정해진다는 점에서 가족은 운명 공동체라고 할 수 잇다.

흔히 '피는 물보다 진하다'고 하듯 혈연으로 맺어진 가족은 그 어떤 공동체보다 살갑고 끈끈한 유대감을 보인다.

그러나 항상 예외는 있기 마련이다. 피를 나누고도 남보다 못한 가족이 있는가 하면 피 한 방울 섞이지 않았지만 가족보다 더한 결속력을 보이는 공동체도 있다.

 

일본 영화의 거장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어느 가족'(원제: 万引き家族)은 진짜 가족보다 더 가족 같은 가짜 가족의 이야기다.

올해 제71회 프랑스 칸국제영화제에서 1997년 이마무라 쇼헤이 감독의 '우나기' 이후 21년 만에 일본 영화계에 최고상인 황금종려상을 안겨준 작품이기도 하다.

원제는 '만비키(도둑) 가족'이지만 다소 자극적이라고 판단했는지 '어느 가족'이라는 무난한 제목이 붙었다.

‘어느 가족’ 티케스트 제공

 


영화의 주 무대는 도쿄의 다 쓰러져 가는 목조 주택이다. 주변은 모두 개발됐지만 이 집만 개발을 거부하듯 홀로 남겨졌다. 이 집에 할머니 '하츠에'와 아빠 '오사무', 엄마 '노부요', 할머니를 따르는 '아키', 아들 '쇼타'가 함께 살고 있다.

하츠에는 연금을 받고 오사무는 공사장 일용직으로, 노부요는 세탁소에서 일하지만 이 가족의 주요 수입원은 좀도둑질이다. 대형마트든 동네 구멍가게든 가리지 않고 좀도둑질로 생필품을 조달한다.

어느 겨울날 오사무는 쇼타와 함께 대형마트에서 도둑질을 하고 돌아오던 중 길에서 떨고 있는 소녀 '유리'를 발견하고 집으로 데리고 온다.

다음날 오사무와 노부요는 유리를 부모에게 데려주려고 하지만 유리의 몸에 난 상처를 보고 망설이게 된다. 유리 역시 집으로 돌아가지 않으려고 하자 이들은 결국 유리를 가족으로 받아들인다.

‘어느 가족’ 티케스트 제공

 


가난하지만 화목하게 사는 가족 사이에 학대받은 소녀가 끼어들면서 벌어지는 이야기처럼 보이지만 영화가 진행될수록 오사무 가족 역시 한 방울도 피가 섞이지 않았음이 드러난다.

외롭고 상처받은 사람들끼리 작은 집에 모여 진짜 가족처럼 서로를 위로하며 살아온 것이다.

 

이들의 일상을 비추며 담담하게 흘러가던 이야기는 쇼타가 도둑질을 하다 경찰에 붙잡히면서 변곡점을 맞이한다. 가족에게도 감추고 싶었던 속사정이 하나씩 드러나고 버겁기만 한 현실의 벽에 부딪히면서 이들 가족은 뿔뿔이 흩어지고 만다.

고레에다 감독은 진짜 가족보다도 서로를 위하며 화목하게 살았지만 피가 섞이지 않았다는 이유로 흩어져야 하는 이들의 모습을 통해 가족의 진정한 의미를 묻는다.

‘어느 가족’ 티케스트 제공

 


오사무 역과 하츠에 역은 고레에다 감독의 '분신'이라고 불리는 릴리 프랭키(본명 나카자와 마사야)와 키키 키린(본명 우치다 케이코)이 연기했다.

릴리 프랭키는 일본을 대표하는 국민 배우이면서 '도쿄 타워: 엄마와 나, 때때로 아버지'를 통해 2006년 일본 서점 대상을 받은 작가이기도 하다.

키키 키린은 일본의 '국민 엄마' 또는 '국민 할머니'로 불리는 여배우로 50년 연기 경력에서 나오는 노련함과 풍부한 감성을 통해 작품에 무게감을 더했다.

노부요 역을 맡은 안도 사쿠라는 고레에다 감독으로부터 '또래 여배우 중 최고의 연기력'이라는 극찬을 받은 배우다. 이번 작품에서도 겉으로는 무심한듯하면서도 속 깊은 엄마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특히, 후반부 경찰로부터 취조당하는 장면에서 보여준 눈물 연기는 격하지 않지만 조용하고 힘있게 관객의 심금을 울린다. 26일 개봉. 15세 이상 관람가.

?

  1. No Image

    취업비자 배우자 노동허가 일단 유지

    올 상반기를 끝으로 중단될 예정이었던 전문직 취업비자(H-1B) 소지자의 배우자(H-4)에 대한 노동허가(EAD) 카드 발급이 당분간 유지될 수 있게 됐다. 11일 인터...
    Date2018.07.13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2. 최다 판매 차량 1·2위는 ‘픽업트럭’

     포드 F·닷지 램, 상반기 70만대 팔려  엘란트라 18위에 올 상반기 미국에서 가장 많이 팔린 포드의 F 시리즈 트럭   한국 차량으로는 가장 많이 팔린 현대차 엘...
    Date2018.07.12 Category자동차
    Read More
  3. No Image

    플라스틱 빨대 퇴출, 항공·호텔로 확산

    미국의 주요 항공사인 아메리칸 항공이 ‘1회용 플라스틱 빨대’ 퇴출 운동에 동참하기로 했다. 아메리칸 항공은 이달부터 주요 승객들에게 개방하는 공항 라운지에...
    Date2018.07.12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4. 트럼프, 김정은 친서공개…"획기적 관계진전 다음회담 앞당길것"

    김정은 "변함없는 믿음·신뢰, 실천과정에 더욱 공고해지길" 북미 관계개선 노력에 깊은 감사…"새로운 미래개척, 반드시 결실"  '비핵화' 직접 언급은 없어…트럼프...
    Date2018.07.12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5. No Image

    샌디애고 한인들 "애틀랜타 가자"

    비싼 집값으로 이주 늘어 주로 애틀랜타·달라스로 샌디에고 한인들이 높은 집값과 실직 등으로 인해 타 지역으로 이사하는 비율이 높아지고 있다. 한인 이삿짐 업...
    Date2018.07.12 Category미주한인
    Read More
  6. 오래 살고 싶으면 빠르게 규칙적으로 걸어라

     오래 살고 싶으면 빠르게 규칙적으로 걸어라 어렸을 때 암에 걸렸다가 생존한 환자들이 거의 매일같이 한 시간 정도를 빠른 속도로 걸은 것으로 나타났다. <뉴욕...
    Date2018.07.12 Category문화/생활
    Read More
  7. 미중 무역전쟁, 앨라배마 경제 직격탄

      자동차 산업.농산물 수출 영향 커  지역 정치.경제계 한 목소리 '우려' 미국과 중국이 서로 무역관세를 부과하는 무역전쟁 때문에 앨라배마 경제가 직격탄을 맞...
    Date2018.07.12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8. "BMW, S.캐롤라이나 공장 해외로 이전"

    미중 무역전쟁 관세 불똥 대신 중국 생산시설 늘려 고용인원 1만명... 미 타격 BMW가 미중 무역전쟁으로 불똥이 튄 관세 압박을 견디지 못해 사우스캐롤라이나 주...
    Date2018.07.12 Category미동남부
    Read More
  9. No Image

    대한민국 해외봉사상 후보 추천

    정부 무상원조전담기관인 한국국제협력단(KOICA·이사장 이미경)은 오는 27일까지 ‘제13회 대한민국 해외봉사상’ 후보자를 추천 받는다. 한국국제협력단과 국제개...
    Date2018.07.12 Category미주한인
    Read More
  10. "아씨 슈가로프점 매각 사실무근"

    아씨"보도 언론에 법적 대응" "둘루스점 매각 추진은 사실" 아씨 플라자 둘루스점 매각이 추진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는 슈가로프점 매각설이 불거져 논란이 확...
    Date2018.07.12 Category애틀랜타
    Read More
  11. No Image

    빈집털이에 현금 갈취까지... 한인 등 아시안 유학생 노린 범죄 극성

    '캠퍼스 캐리' 후 더 늘어 전문가"호신용기 지녀야" 조지아 모 대학에 다니고 있는 한인 유학생 A씨는 5월 여름방학을 맞아 한국으로 귀국했다. 가족과 저녁식사...
    Date2018.07.12 Category애틀랜타
    Read More
  12. “한인사회 덕분 골수기증자 찾았어요”

    “골수 기증자를 찾는데 도움을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려요” 급성 림프구 백혈병(ALL)으로 투병 중인 어바인 거주 한인 2세 제니 비글리(46)씨가 마침내 골수 기...
    Date2018.07.12 Category미주한인
    Read More
  13. 이민자들에 잇달아 '묻지마 폭행'

    92세 멕시코 노인 폭행피해 국기티셔츠 입은 여성 위협 로스앤젤레스 인근 지역에서 행인이 "멕시코로 돌아가라"며 90대 노인을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일리...
    Date2018.07.12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14. No Image

    “1994년이전 출생 한인 2세도 징집”

    재외국민 병역의무 강화 기존 면제자에 확대적용 재외국민들에 대한 병역 의무가 지난 5월부터 대폭 강화되면서 미국 태생이거나 어려서 이민 와 계속 미국에 거...
    Date2018.07.12 Category한국뉴스
    Read More
  15. No Image

    한인주점 급습 여종업원 3명 체포

    ICE·HSI·FBI 합동단속 불법체류·불법노동 혐의 인신매매조직 단속 일환 지난 6월 29일 둘루스 한인타운 한 주점에 이민세관단속국(ICE) 요원들이 들이닥쳐 한인여...
    Date2018.07.12 Category애틀랜타
    Read More
  16. ‘만주키치 결승골’ 크로아티아, 첫 결승…프랑스와 우승 다툼

      잉글랜드 4강 역전 결승골을 넣은 크로아티아의 만주키치 [AP=연합뉴스]   동유럽의 강호 크로아티아가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에서 '축구 종가...
    Date2018.07.12 Category연예
    Read More
  17. 방탄소년단 3집, 상반기 미국서 많이 팔린 앨범 9위

      방탄소년단 [연합뉴스 자료사진]   그룹 방탄소년단의 정규 3집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가 올해 상반기 미국에서 많이 팔린 피지컬 앨...
    Date2018.07.12 Category연예
    Read More
  18. 신현희와김루트 “앨범에 영혼을 싹싹 갈아넣었죠”

      신현희와김루트가 돌아왔다 (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그룹 신현희와 김루트가 11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웨스트브릿지 라이브홀에서 열린 두번째 미니앨범...
    Date2018.07.12 Category연예
    Read More
  19. 진짜 가족보다 끈끈한 가짜 가족 이야기 ‘어느 가족’

      ‘어느 가족’ 티케스트 제공   일반적으로 가족은 혈연으로 맺어진다. 태어나는 순간 운명적으로 구성원이 정해진다는 점에서 가족은 운명 공동체라고 할 수 잇...
    Date2018.07.12 Category연예
    Read More
  20. 한국기업 여직원 납치 후 성폭행

    라그랜지 대원 아메리카 경찰,용의자 공개수배해 라그랜지 소재 한인 차량부품 기업인 대원 아메리카 여직원을 직장까지 찾아와 폭행하고 납치한 후 성폭행까지 ...
    Date2018.07.11 Category애틀랜타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8 Next ›
/ 328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