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비자

시민권 신청 10명 중 1명꼴 ‘탈락’

영주권 심사 거부율보다 2배나 높아

by admin posted Dec 29,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납세·범죄전과 등 기준 까다로운 탓

 

시민권 신청자 10명 중 1명은 귀화 거부판정으로 시민권을 취득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영주권 심사(I-485)나 취업이민청원(I-140)보다 탈락 비율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방 이민서비스국(USCIS)이 27일 공개한 2016회계연도(2015년10월-2016년9월30일) 시민권신청서(N-400) 처리현황 자료에 따르면, 이 기간 시민권 심사를 받은 이민자는 82만9,534명이었으며, 이들 중 74만 4,166명이 시민권을 취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시민권 신청자들 중 10.3%가 심사과정에서 거부판정을 받은 것이어서 신청자 10명 중 1명꼴로 시민권 신청이 거부된 셈이다.

분기별로 보면, 1분기에 15만5,129명이 시민권 승인을 받고, 1만9,501명이 거부판정을 받아 10.9%의 거부율을 나타냈다. 2분기에는 17만5,428명이 승인을 받은 반면, 1만9,565명이 거부돼 10%의 거부율을 보였다. 3분기와 4분기에도 각각 10.9%와 10.6%의 비교적 높은 거부율을 나타냈다.

2016회계연도의 10%가 넘는 시민권 거부판정 비율은 2015회계연도의 9.3%에 비해 약 1% 포인트가 높아진 것이다.

신청자 10명 중 1명이 탈락하는 거부 판정비율은 영주권신청서(I-485)나 취업이민청원서(I-140)에 비해 2배 가까이 높은 것이다. 2016회계연도에 13만761명이 승인판정을 받은 I-140은 평균 6.6%가 거부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고, 11만406명이 승인판정을 받은 I-485는 5% 내외의 거부율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시민권 신청자의 거부판정 비율이 영주권이나 취업이민 심사에 비해 높게 나타나는 것은 납세, 범죄전과, 영주권 취득과정 등 더 복잡하고 까다로운 기준이 적용되기 때문이라고 전문가들은 지적했다.

세금납부가 불성실하거나 아예 세금납부 실적이 전혀 없어 공공복지 수혜 의존이 의심되는 경우 시민권 신청이 거부될 수 있고, 부당하게 영주권을 취득한 사실이 드러나는 경우에도 시민권이 거부된다,

또, 시민권 인터뷰 과정에서 신청서 기록과 답변 내용이 불일치하는 경우에도 시민권 신청이 거부될 수 있다.

<김상목 기자>

?

  1. No Image

    베벌리힐스 유명 치과의사가 모친 살해

    LA 지역의 유명 치과의사가 유산을 노리고 어머니를 살해한 패륜적 범행이 4개월여 만에 드러나 체포됐다. ABC 뉴스에 따르면 지난해 10월 베벌리힐스의 한 대저...
    Date2018.02.16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2. 현대차 '신형 산타페'로 승부 건다

    ■ HMMA 본지 단독 인터뷰   3월 뉴욕 국제 오토쇼 첫 선 뒤 6월 앨라배마 공장서 본격 생산  생산-판매 법인 통합 운영 추진 2공장 백지화, 오래전 결정된 일   ...
    Date2018.02.16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3. <사진>최동렬 현대차 법인장 아이비 주지사 예방

      신임 최동렬 현대자동차 앨라배마 생산공장 법인장은 지난 8일 신임인사차 주지사 사무실로 케이 아이비 앨라배마 주지사를 예방하고 환담을 나눴다.  
    Date2018.02.16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4. 앨라배마 목회자 성령컨퍼런스 열린다

    24일 몽고메리 열림교회, 25일 아름다운성결교회서 강사 이상목 목사, 목회자 및 사모 영성 회복이 목표    앨라배마지역 목회자 및 사모 성령컨퍼런스가 ‘성령과...
    Date2018.02.16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5. 앨라배마 차보험료 평균 1,358달러

    ■2017년 전국 주별 .도시별 차보험료 분석    전국 23위...버밍햄 1,451달러 최고 몽고메리1,338달러·어번 1,270달러 음주운전 적발 보험료 77% 오르고 운전중 휴...
    Date2018.02.16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6. 클로이 김에 부적절 발언한 방송인 ‘아웃’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노보드 여자 하프파이프에서 압도적인 기량을 뽐내며 금메달을 따낸 '천재 스노보드 소녀' 재미교포 클로이 김(18)에게 수치심을 유발하는...
    Date2018.02.15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7. "고급 렉서스 SUV 드립니다"

    전자제품 및 가구 판매업체 '텔레트론'이 오는 2월 23~26일까지 창고 대방출 세일 및 10주년 경품대잔치를 진행한다. 행사기간 동안 텔레트론은 대표 상품인 이나...
    Date2018.02.15 Category애틀랜타
    Read More
  8. 사망 17명 포함 30명 사상 플로리다고교 총기난사범은 퇴학생

    화재경보기로 학생들 몰리는 상황에 총격 퇴학 전부터 총기 관심 관련 서적 소지  백인우월주의 단체 가입...군대식 훈련도   14일 사망 17명을 포함해 30여 명의...
    Date2018.02.15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9. No Image

    현대 투싼·기아 리오 ...JD파워 선정 '신뢰성 베스트카'

    현대차 투싼과 기아차 리오가 소비자 신뢰평가기관  JD파워가 매년 실시하는 차량 신뢰성 조사(VD)에서 각각 소형 SUV(스포츠유틸리티차) 부문과 소형차 부문의 ...
    Date2018.02.15 Category자동차
    Read More
  10. No Image

    이민수수료 크레딧카드로 낸다…여행허가서 등 41개로 확대

    앞으로 대부분의 이민 서비스에 대한 수수료를 크레딧카드로 결제할 수 있게 됐다. 연방 이민서비스국(USCIS)은 14일부터 크레딧카드로 수수료를 납부할 수 있는 ...
    Date2018.02.15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11. 총기참사 났는데 미 총기협회는 밸런타인 총기선물 광고

    미국 플로리다 주 파크랜드의 마조리 스톤맨 더글러스 고등학교에서 모두 17명의 목숨을 앗아간 총기 참사가 발생한 가운데 미국총기협회(NRA)가 밸런타인데이에 ...
    Date2018.02.15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12. 120개 한인업체 신상품‘고객몰이’

    ■ 2018 매직쇼 개막   미 서부 최대 규모의 의류·액세서리 박람회인 ‘2018 라스베가스 매직쇼’가 12일 만달레이 베이 컨벤션 센터에서 개막해 14일까지 3일간의 ...
    Date2018.02.15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13. 대한항공 오늘부터 미국행 승객 ‘보안인터뷰’

    인터뷰 인력 추가 배치  전용 체크인 카운터 운영   15일부터 대한항공을 이용해 한국에서 미국으로 입국하는 여행객들은 미국행 전용 체크인 카운터에서 체류기...
    Date2018.02.15 Category한국뉴스
    Read More
  14. No Image

    푸드스탬프 '푸드'로 배달해 준다

    트럼프,지원방식 변경안 추진 “기호식품 선택권 박탈” 반발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푸드스탬프 수혜자들에게 식료품 보조금의 절반을 식재료로 직접 배달하는 ...
    Date2018.02.15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15. '아찔' 비행 중 엔진덮개 날아가

    유나이티드항공 여객기  가까스로 비상 착륙해   샌프란시스코에서 하와이 호놀룰루로 향하던 유나이티드 항공 여객기가 14일 엔진 덮개가 부서진 채로 심하게 흔...
    Date2018.02.15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16. ‘독감과의 전쟁’가정 상비품부터 갖추자

    10년 만에 최악이라는 독감이 전국을 휩쓸고 있다. 2009년 유행했던 ‘돼지 독감’ 이후 가장 강력하다는 올해 독감은 아직도 사그라들 기세가 없다. 손을 씻고 공...
    Date2018.02.15 Category문화/생활
    Read More
  17. No Image

    이민 당국, 또 대대적 불체자 급습 단속

    LA 지역서 전격 시행, 100여 명 이민자 체포… ‘피난처 도시’ 집중 타깃 연중 내내 단속 예고 트럼프 행정부의 무차별적 이민자 단속이 불체자 보호를 위한 이른...
    Date2018.02.15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18. 오늘(16일) 몽고메리 신년음악회 제일감리교회서

    소프라노 이 현 및 제자 6명 공연 16곡의 동서양 가곡 및 찬송가 연주    소프라노 이현과 제자들(이다연,이다경,방효정,강영서,이하은,정서로)이 만드는 몽고메...
    Date2018.02.15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19. 제네시스, 게티 뮤지엄에 50만달러 기부

    제네시스 USA가 미술 및 예술을 공부하길 원하는 가주 내 저소득층 학생들을 지원하기 위해 J. 폴 게티 뮤지엄(J. Paul Getty Museum)에 50만달러를 기부했다. 제...
    Date2018.02.15 Category자동차
    Read More
  20. 가족이민 영주권 문호, 2A 6개월 등 대폭 진전

    가족이민 영주권문호가 눈에 띠는 진전을 나타냈다.  연방 국무부가 12일 발표한 3월 영주권 문호에서 가족이민 영주권 문호가 전 순위에서 우선일자가 앞당겨졌...
    Date2018.02.15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4 Next ›
/ 30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