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뉴스

‘무료주차’ 전통깬 라스베이거스 호텔…투숙객·주민에도 징수

by admin posted Dec 29,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도박의 도시'인 미국 네바다 주 라스베이거스 시에 있는 MGM 계열 호텔이 투숙객에 이어 네바다 주민들에게도 주차료를 받기로 했다.

혜택을 상실한 네바다 주민들이 이에 분노해 온라인 청원 운동을 벌이고 있다고 미국 일간지 로스앤젤레스 타임스가 29일 전했다.

보도를 보면, MGM 리조트 인터내셔널은 라스베이거스 호텔·카지노 업계에선 최초로 산하 9개 호텔에서 29일부터 주민들에게도 주차료를 받기 시작했다.

MGM 리조트 인터내셔널은 외지에서 온 투숙객과 카지노 이용객에게 지난 6월부터 주차료를 징수해 라스베이거스 호텔업계의 오랜 '무료 주차' 전통을 깼다. 관광객을 대상으로 한 주차료 징수는 경쟁 업체로도 확산했다.

주민들에게도 주차료를 받는 MGM 리조트 인터내셔널 산하 호텔은 아리아, 벨라지오, MGM 그랜드, 델라노, 미라지, 뉴욕뉴욕, 몬테카를로, 룩소르, 엑스칼리버다.

중심가인 스트립에 있는 MGM 계열 호텔 중 서커스 서커스 호텔만 주민들에게 무료로 셀프 주차를 허용한다.

그간 주민들은 네바다 주 운전면허증을 스캔해 공짜 주차를 즐겼지만, 이날부터는 하루 최대 10달러를 내야 한다. 발레 파킹 비용은 최대 18달러다.

또 다른 호텔인 시저스 엔터테인먼트도 가까운 미래에 주민들에게 무료 주차를 허용하겠다고 밝히긴 했으나 스트립에 있는 몇 군데 호텔에서 주민 주차료 징수를 할 수밖에 없다고 11월에 밝혔다.

누리던 혜택을 상실한 네바다 주민들의 원성이 자자하다.

15년째 라스베이거스에서 거주한 앤디 에레라(37)는 로스앤젤레스 타임스 인터뷰에서 "카지노와 호텔이 주민을 관광객과 똑같이 다루고 있다"면서 "호텔에 무료로 주차하고 인근에서 볼일을 보던 것은 주민들의 이점 중 하나였는데 정말 형편없는 조처"라고 불만을 터뜨렸다.

고든 앱셔 MGM 대변인은 주민들의 거센 반발을 예상했지만 기대 이상이라며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그는 주차 시설 개선과 유지를 위해 어쩔 수 없는 조처라면서 그간 호텔 주차장이 잘못 사용됐다고 주장했다.

수 주째 주차된 차들이 너무 많고, 주민들이 호텔에 차를 댄 뒤 택시를 타고 공항에 가거나 주변을 돌아다니는 등 호텔·카지노 이용 고객을 위한 주차 시설이라는 목적에 걸맞지 않게 사용됐다는 설명이다.

MGM은 수용 규모 3만 7천 대에 이르는 주차장을 유지하는데 해마다 3천만 달러(약 363억 원)를 쓴다고 한다.

이번 조처가 다른 호텔로도 도미노로 이어질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오지만, 베네티안, 팔라조, 윈, 앙코르, 트레저 아일랜드 등 다른 호텔은 셀프 주차하는 주민 또는 관광객에게 계속 무료 주차 정책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라스베이거스 MGM 계열 호텔에 무료 주차를 요구하는 온라인 청원.

 

▲MGM 산하 호텔과 카지노 이용을 거부하자는 온라인 청원에 이날 현재 2천300명 이상이 서명했다.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호텔 [AP=연합뉴스 자료 사진]

 

?

  1. No Image

    베벌리힐스 유명 치과의사가 모친 살해

    LA 지역의 유명 치과의사가 유산을 노리고 어머니를 살해한 패륜적 범행이 4개월여 만에 드러나 체포됐다. ABC 뉴스에 따르면 지난해 10월 베벌리힐스의 한 대저...
    Date2018.02.16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2. 현대차 '신형 산타페'로 승부 건다

    ■ HMMA 본지 단독 인터뷰   3월 뉴욕 국제 오토쇼 첫 선 뒤 6월 앨라배마 공장서 본격 생산  생산-판매 법인 통합 운영 추진 2공장 백지화, 오래전 결정된 일   ...
    Date2018.02.16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3. <사진>최동렬 현대차 법인장 아이비 주지사 예방

      신임 최동렬 현대자동차 앨라배마 생산공장 법인장은 지난 8일 신임인사차 주지사 사무실로 케이 아이비 앨라배마 주지사를 예방하고 환담을 나눴다.  
    Date2018.02.16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4. 앨라배마 목회자 성령컨퍼런스 열린다

    24일 몽고메리 열림교회, 25일 아름다운성결교회서 강사 이상목 목사, 목회자 및 사모 영성 회복이 목표    앨라배마지역 목회자 및 사모 성령컨퍼런스가 ‘성령과...
    Date2018.02.16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5. 앨라배마 차보험료 평균 1,358달러

    ■2017년 전국 주별 .도시별 차보험료 분석    전국 23위...버밍햄 1,451달러 최고 몽고메리1,338달러·어번 1,270달러 음주운전 적발 보험료 77% 오르고 운전중 휴...
    Date2018.02.16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6. 클로이 김에 부적절 발언한 방송인 ‘아웃’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노보드 여자 하프파이프에서 압도적인 기량을 뽐내며 금메달을 따낸 '천재 스노보드 소녀' 재미교포 클로이 김(18)에게 수치심을 유발하는...
    Date2018.02.15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7. "고급 렉서스 SUV 드립니다"

    전자제품 및 가구 판매업체 '텔레트론'이 오는 2월 23~26일까지 창고 대방출 세일 및 10주년 경품대잔치를 진행한다. 행사기간 동안 텔레트론은 대표 상품인 이나...
    Date2018.02.15 Category애틀랜타
    Read More
  8. 사망 17명 포함 30명 사상 플로리다고교 총기난사범은 퇴학생

    화재경보기로 학생들 몰리는 상황에 총격 퇴학 전부터 총기 관심 관련 서적 소지  백인우월주의 단체 가입...군대식 훈련도   14일 사망 17명을 포함해 30여 명의...
    Date2018.02.15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9. No Image

    현대 투싼·기아 리오 ...JD파워 선정 '신뢰성 베스트카'

    현대차 투싼과 기아차 리오가 소비자 신뢰평가기관  JD파워가 매년 실시하는 차량 신뢰성 조사(VD)에서 각각 소형 SUV(스포츠유틸리티차) 부문과 소형차 부문의 ...
    Date2018.02.15 Category자동차
    Read More
  10. No Image

    이민수수료 크레딧카드로 낸다…여행허가서 등 41개로 확대

    앞으로 대부분의 이민 서비스에 대한 수수료를 크레딧카드로 결제할 수 있게 됐다. 연방 이민서비스국(USCIS)은 14일부터 크레딧카드로 수수료를 납부할 수 있는 ...
    Date2018.02.15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11. 총기참사 났는데 미 총기협회는 밸런타인 총기선물 광고

    미국 플로리다 주 파크랜드의 마조리 스톤맨 더글러스 고등학교에서 모두 17명의 목숨을 앗아간 총기 참사가 발생한 가운데 미국총기협회(NRA)가 밸런타인데이에 ...
    Date2018.02.15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12. 120개 한인업체 신상품‘고객몰이’

    ■ 2018 매직쇼 개막   미 서부 최대 규모의 의류·액세서리 박람회인 ‘2018 라스베가스 매직쇼’가 12일 만달레이 베이 컨벤션 센터에서 개막해 14일까지 3일간의 ...
    Date2018.02.15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13. 대한항공 오늘부터 미국행 승객 ‘보안인터뷰’

    인터뷰 인력 추가 배치  전용 체크인 카운터 운영   15일부터 대한항공을 이용해 한국에서 미국으로 입국하는 여행객들은 미국행 전용 체크인 카운터에서 체류기...
    Date2018.02.15 Category한국뉴스
    Read More
  14. No Image

    푸드스탬프 '푸드'로 배달해 준다

    트럼프,지원방식 변경안 추진 “기호식품 선택권 박탈” 반발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푸드스탬프 수혜자들에게 식료품 보조금의 절반을 식재료로 직접 배달하는 ...
    Date2018.02.15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15. '아찔' 비행 중 엔진덮개 날아가

    유나이티드항공 여객기  가까스로 비상 착륙해   샌프란시스코에서 하와이 호놀룰루로 향하던 유나이티드 항공 여객기가 14일 엔진 덮개가 부서진 채로 심하게 흔...
    Date2018.02.15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16. ‘독감과의 전쟁’가정 상비품부터 갖추자

    10년 만에 최악이라는 독감이 전국을 휩쓸고 있다. 2009년 유행했던 ‘돼지 독감’ 이후 가장 강력하다는 올해 독감은 아직도 사그라들 기세가 없다. 손을 씻고 공...
    Date2018.02.15 Category문화/생활
    Read More
  17. No Image

    이민 당국, 또 대대적 불체자 급습 단속

    LA 지역서 전격 시행, 100여 명 이민자 체포… ‘피난처 도시’ 집중 타깃 연중 내내 단속 예고 트럼프 행정부의 무차별적 이민자 단속이 불체자 보호를 위한 이른...
    Date2018.02.15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18. 오늘(16일) 몽고메리 신년음악회 제일감리교회서

    소프라노 이 현 및 제자 6명 공연 16곡의 동서양 가곡 및 찬송가 연주    소프라노 이현과 제자들(이다연,이다경,방효정,강영서,이하은,정서로)이 만드는 몽고메...
    Date2018.02.15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19. 제네시스, 게티 뮤지엄에 50만달러 기부

    제네시스 USA가 미술 및 예술을 공부하길 원하는 가주 내 저소득층 학생들을 지원하기 위해 J. 폴 게티 뮤지엄(J. Paul Getty Museum)에 50만달러를 기부했다. 제...
    Date2018.02.15 Category자동차
    Read More
  20. 가족이민 영주권 문호, 2A 6개월 등 대폭 진전

    가족이민 영주권문호가 눈에 띠는 진전을 나타냈다.  연방 국무부가 12일 발표한 3월 영주권 문호에서 가족이민 영주권 문호가 전 순위에서 우선일자가 앞당겨졌...
    Date2018.02.15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4 Next ›
/ 30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