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뉴스

불안한 트럼프노믹스…원/달러 환율 20원 넘게 폭락

위안화 강세…국내 수출업체의 달러화 매도도 잇달아

by admin posted Jan 04, 20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당분간 1,180원 선에서 지지력 얻을 듯

 

트럼프 정부의 경제 정책 전망에 대한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달러화가 약세로 전환, 원/달러 환율이 폭락했다.

5일(이하 한국시간 기준)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 종가는 1,186.3원으로 전일 종가보다 20.1원 떨어졌다.

이로써 원/달러 환율은 작년 12월 23일 1,200선을 돌파한 이후 보름 만에 다시 1,180원대로 회귀했다.

원/달러 환율이 20원 넘게 급락한 건 20.9원이 떨어진 지난해 6월 7일 이후 반년만이다.

미국 금리 인상을 앞두고 거침없이 상승했던 달러화 강세가 한풀 꺾인 것으로 풀이된다.

원/달러 환율은 종가를 기준으로 지난해 9월 27일 1,096.5원 이후 거침없이 올라 작년 12월 30일 1,210.5원(종가기준)을 찍으며 석 달간 114원이나 뛰었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11.4원 내린 1,195.0원에 거래가 시작됐다.

미국의 기준금리를 결정하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의 12월 의사록이 공개되면서 달러화가 약세로 돌아섰다.

작년 12월 FOMC에서 연방준비제도이사회(Fed·연준) 위원들이 기준금리 인상을 결정하면서도 앞으로의 경제전망에 대해 "불확실하다"는 표현을 많이 썼기 때문이다.

연준 위원들은 "(차기 행정부의) 정책들이 어떻게 변화할지, 그런 변화가 어떻게 경제성장률 전망을 바꿀지를 알기에는 너무 이르다"며 다소 조심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이는 지난달 "금리 인상은 미국 경제에 대한 자신감의 표시"라고 말했던 재닛 옐런 연준 의장의 기자회견 내용보다 훨씬 보수적인 전망이다.

삼성선물 전승지 연구원은 "일부 연준 위원들은 트럼프 정부가 경제에 미칠 수 있는 영향에 대해 상당한 불확실성을 우려했다. 이는 매파적 의사록을 기대했던 시장에 실망감을 안겨줬다"며 달러화 약세 이유를 설명했다.

여기에 장중 중국 당국이 위안화 가치를 한 달여만의 가장 큰 폭으로 끌어올린 것은 달러화 약세(원/달러 환율 하락)를 부채질했다.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센터는 이날 달러 대비 위안화 기준환율을 전날보다 0.31% 내린 달러당 6.9307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 기준환율을 내렸다는 것은 고시 위안화 가치를 그만큼 절상했다는 의미다.

위안화가 절상하면 원화 가치도 함께 오르는 동조화(커플링·coupling) 경향이 있다. 한국과 중국의 밀접한 경제 관계 때문이다.

게다가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소비자물가상승률이 3년 3개월 만에 처음으로 1%를 넘어서자 유로화도 강세를 보였다.

원/달러 환율이 급락하자 기존 1,210원 선에 이르러야 느긋하게 물량을 출하했던 국내 수출업체도 바빠졌다. 이날 수출업체의 네고(달러화 매도)물량도 많이 나왔다고 외환 전문가들은 전했다.

민경원 NH선물 연구원은 "FOMC 의사록 공개, 유로화와 위안화의 상대적 강세, 네고물량 출하 등으로 원/달러 환율이 떨어졌다"며 "시장에서는 그동안 달러화가 너무 급격히 올라 조정 모멘텀을 찾고 있었는데, 오늘이 바로 그런 날인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원/달러 환율의 방향성이 아래로 향하는 건 맞지만 여전히 트럼프 정책에 대한 기대감이 살아 있어 달러의 상대적인 강세 분위기는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며 "1,180원대에서 하방 경직성을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원/엔 재정환율은 오후 3시 30분 현재 100엔당 1,020.05원으로 전일 오후 3시 30분 기준가보다 2.11원 하락했다.

<연합뉴스>

?

  1. No Image

    "동성 결혼증명서 발급 절대 못해준다"

    결혼증명서 폐지안 주의회 통과 '눈앞' 혼인서약서 공증판사에 제출로 대신 동성결혼을 합법화한 연방대법원의 결정에 반발해 아예 결혼증명서 발급을 폐지하는 ...
    Date2017.04.20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2. 보수적 기독교인 윤리의식 의외로 ‘느슨’

    다른 여성에게 ‘사랑한다’ 문자 보내는 경우 “배우자 속이는 행위” 응답 58%로 일반인과 비슷 “성적인 문자 보냈다면 외도에 해...
    Date2017.04.20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3. 이태임 "다이어트 너무 열심히 했나" 매력 몸매 여전

    ▲사진=이태임 인스타그램 배우 이태임이 다이어트로 화제가 된 가운데, 과거 다이어트 후 올린 사진에 관심이 쏠렸다. 이태임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족...
    Date2017.04.20 Category연예
    Read More
  4. '자체발광' 한선화 "이동휘, 실제론 시크…내가 더 좋아해"

    ▲사진제공=인스타일 배우 한선화가 이동휘의 실제 성격을 언급했다. 20일 스타 패션 매거진 인스타일에 따르면 한선화는 최근 인스타일과 화보 및 인터뷰 촬영을...
    Date2017.04.20 Category연예
    Read More
  5. 어번서 다채로운 한인행사 열린다

    어번 지역에서 한국을 알리는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진다. 24일에는 한국전통음악 콘서트가, 28일에는 코리아페스티벌이 있을 예정이다. 한국전통음악콘서트는 어...
    Date2017.04.19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6. |인터뷰: 앨라배마 대한체육회 배병성 회장 |

    지난 14일 애틀랜타에서 재미대한체육회 안경호 회장 등 체육 관계자들이 모여 ‘앨라배마 대한체육회’ 출범을 발표했다. 앨라배마 초대 회장으로는 ...
    Date2017.04.19 Category인물/인터뷰
    Read More
  7. “몽고메리 야구동호회에 초대합니다”

    지난 19일 몽고메리 야구동호회(회장 방철환) 모임에서는 계명대학교 야구 선수출신 김한준 선수의 특강이 있었다. 현재 버밍햄에서 일식 요리사로 활동하고 있는...
    Date2017.04.19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8. 한화첨단소재 확장, 100명 추가고용

    앨라배마 오펠라이카 소재 한화첨단소재가 자동차소재공장 증설을 위해 2천만달러를 투자해 100명의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한다. 19일 앨라배마 지역 언론 보도에 ...
    Date2017.04.19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9. No Image

    “한국서 김치냉장고 가져오고 싶어요”

    몽고메리에 살고 있는 한인들은 한국에서 수입하고 싶은 가전제품으로 김치냉장고를 1위로 뽑았다. 설문조사를 한 업체는 ‘한미우체국 택배’로 몽고...
    Date2017.04.19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10. ‘강한 달러 고마워’…저렴하게 해외여행 해볼까

    스위스 스웨덴 등 평소 가보고 싶었지만 물가 비싸 망설였던 나라들 추천할 만 ▲스페인 바스크 지방의 아름다운 해안 리조트 타운 산세바스티안(San Sebastian). ...
    Date2017.04.19 Category문화/생활
    Read More
  11. 몸에 꼭 필요한 섬유질, 과일·야채 주스도 좋지만 통째로 먹으면 더…

    화학물질·각종 독소 몸 밖으로 빠른 배출 돕고 건강식단을 살펴보면 충분한 섬유질 섭취에 관한 사항이 항상 강조된다. 섭취한 음식 중에 소화효소들이 영...
    Date2017.04.19 Category문화/생활
    Read More
  12. No Image

    애플, 자율주행차 경쟁에 가세 3파전

    베일에 싸여있던 애플의 자율주행차 개발이 윤곽을 드러내고 있다. 가주차량국(DMV)은 애플의 자율주행차 기술을 시험하기 위한 공공도로 주행을 허가했다고 월스...
    Date2017.04.19 Category자동차
    Read More
  13. 기아차 모델 ‘최고의 친환경 차량’ 선정

    기아차의 주력 친환경 차량들이 소비자들에게 높은 신뢰를 받고 있는 켈리블루북(KBB)의 ‘최고의 친환경 차량’(Eco-Friendly)에 선정됐다. 기아자동...
    Date2017.04.19 Category자동차
    Read More
  14. 나잇살 막으려면 근육 줄고 신진대사 느려져 덜 먹고 칼로리 소모 늘려야

    나잇살이란 이야기들을 많이 한다. 실제로 나이가 들수록 살이 찌기는 쉬워도 빼기는 어렵다. 왜 그럴까? 아무리 활동적인 사람도 30대부터는 10년마다 근육량이 ...
    Date2017.04.19 Category문화/생활
    Read More
  15. 빠른 걷기 운동, 초기 알츠하이머 진행 늦춘다

    ●걷기 프로그램 그룹 신체기능 훨씬 좋아지고, 일부서 인지능력 크게 개선 ●스트레칭·체조 그룹 사고력·기억력 약간 감퇴, 병 진행 늦추는데 도움 ...
    Date2017.04.19 Category문화/생활
    Read More
  16. 대낮 I-20 도로 갑자기 솟아올라 '화들짝'

    17일 오후 한때 디캡카운티 I-20 서쪽 방면 도로가 전면 통행 금지됐다. 정오가 채 못돼 캔들러 로드와 그레샴 로드 사이의 일부 도로가 솟아오르고 큰 균열이 생...
    Date2017.04.19 Category애틀랜타
    Read More
  17. No Image

    "디케이터가 가장 살기 좋다네요"

    존스크릭 2위. 둘루스 18위 디케이터시가 조지아에서 가장 살기 좋은 교외지역으로 쁩혔다. 니치닷컴(Niche.com)은 최근 인구 1,000명 이상의 전국 4,875개 지역...
    Date2017.04.19 Category애틀랜타
    Read More
  18. <사진>현대차, 소아암 기금 1,500만달러 전달

    현대자동차 미국판매법인(HMA)이 소아암의 근본원인 규명 및 발병억제를 위해 후원하고 있는 비영리 단체‘현대 호프 온 휠스’(Hyundai Hope on Wheel...
    Date2017.04.19 Category자동차
    Read More
  19. No Image

    조지아 공립대 등록금 2% 인상

    조지아 대학 평의회가 조지아 28개 공립대학의 2017-18학기 등록금을 현행보다 2% 인상하기로 의결했다. 스티브 뤼글리 평의회 의장은 18일 이 같은 사실을 발표...
    Date2017.04.19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20. No Image

    H-1B 추첨경쟁률 2.34대 1...예상보다 낮아

    내달 중에 당락 알려질듯 연방이민서비스국(USCIS)은 지난 3~7일 접수된 2018회계연도 전문직 취업비자(H-1B) 신청서가 약 19만9,000개로 잠정 집계됐으며, 이에 ...
    Date2017.04.19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248 Next ›
/ 248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