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뉴스

불안한 트럼프노믹스…원/달러 환율 20원 넘게 폭락

위안화 강세…국내 수출업체의 달러화 매도도 잇달아

by admin posted Jan 04, 20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당분간 1,180원 선에서 지지력 얻을 듯

 

트럼프 정부의 경제 정책 전망에 대한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달러화가 약세로 전환, 원/달러 환율이 폭락했다.

5일(이하 한국시간 기준)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 종가는 1,186.3원으로 전일 종가보다 20.1원 떨어졌다.

이로써 원/달러 환율은 작년 12월 23일 1,200선을 돌파한 이후 보름 만에 다시 1,180원대로 회귀했다.

원/달러 환율이 20원 넘게 급락한 건 20.9원이 떨어진 지난해 6월 7일 이후 반년만이다.

미국 금리 인상을 앞두고 거침없이 상승했던 달러화 강세가 한풀 꺾인 것으로 풀이된다.

원/달러 환율은 종가를 기준으로 지난해 9월 27일 1,096.5원 이후 거침없이 올라 작년 12월 30일 1,210.5원(종가기준)을 찍으며 석 달간 114원이나 뛰었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11.4원 내린 1,195.0원에 거래가 시작됐다.

미국의 기준금리를 결정하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의 12월 의사록이 공개되면서 달러화가 약세로 돌아섰다.

작년 12월 FOMC에서 연방준비제도이사회(Fed·연준) 위원들이 기준금리 인상을 결정하면서도 앞으로의 경제전망에 대해 "불확실하다"는 표현을 많이 썼기 때문이다.

연준 위원들은 "(차기 행정부의) 정책들이 어떻게 변화할지, 그런 변화가 어떻게 경제성장률 전망을 바꿀지를 알기에는 너무 이르다"며 다소 조심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이는 지난달 "금리 인상은 미국 경제에 대한 자신감의 표시"라고 말했던 재닛 옐런 연준 의장의 기자회견 내용보다 훨씬 보수적인 전망이다.

삼성선물 전승지 연구원은 "일부 연준 위원들은 트럼프 정부가 경제에 미칠 수 있는 영향에 대해 상당한 불확실성을 우려했다. 이는 매파적 의사록을 기대했던 시장에 실망감을 안겨줬다"며 달러화 약세 이유를 설명했다.

여기에 장중 중국 당국이 위안화 가치를 한 달여만의 가장 큰 폭으로 끌어올린 것은 달러화 약세(원/달러 환율 하락)를 부채질했다.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센터는 이날 달러 대비 위안화 기준환율을 전날보다 0.31% 내린 달러당 6.9307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 기준환율을 내렸다는 것은 고시 위안화 가치를 그만큼 절상했다는 의미다.

위안화가 절상하면 원화 가치도 함께 오르는 동조화(커플링·coupling) 경향이 있다. 한국과 중국의 밀접한 경제 관계 때문이다.

게다가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소비자물가상승률이 3년 3개월 만에 처음으로 1%를 넘어서자 유로화도 강세를 보였다.

원/달러 환율이 급락하자 기존 1,210원 선에 이르러야 느긋하게 물량을 출하했던 국내 수출업체도 바빠졌다. 이날 수출업체의 네고(달러화 매도)물량도 많이 나왔다고 외환 전문가들은 전했다.

민경원 NH선물 연구원은 "FOMC 의사록 공개, 유로화와 위안화의 상대적 강세, 네고물량 출하 등으로 원/달러 환율이 떨어졌다"며 "시장에서는 그동안 달러화가 너무 급격히 올라 조정 모멘텀을 찾고 있었는데, 오늘이 바로 그런 날인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원/달러 환율의 방향성이 아래로 향하는 건 맞지만 여전히 트럼프 정책에 대한 기대감이 살아 있어 달러의 상대적인 강세 분위기는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며 "1,180원대에서 하방 경직성을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원/엔 재정환율은 오후 3시 30분 현재 100엔당 1,020.05원으로 전일 오후 3시 30분 기준가보다 2.11원 하락했다.

<연합뉴스>

?

  1. No Image

    결혼 영주권 수속중 ‘추방재판’ 날벼락

    결혼 영주권 인터뷰 도중 체포되는 사례도 잇따라 최근 시민권자 남편과 결혼한 성영희(32·가명)씨는 결혼 영주권 수속을 밟다가 난데없이 추방재판에 회부됐다. ...
    Date2018.04.19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2. No Image

    미국인 14% ‘빈털털이’ 은퇴 위기

    상당수 미국인들이 ‘빈털털이’ 신세로 노후를 보낼 위기에 처한 것으로 드러났다. 개인 재정전문 웹사이트 ‘고뱅킹레이츠 닷컴’(GoBankingRates.com)이 밀레니얼 ...
    Date2018.04.19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3. No Image

    미국 학위 없이 H-1B 취득은 ‘꿈도 꾸지 마?’

    석·박사 쿼타 2만개 ‘미 학위’ 9만5천명 신청 탈락해도 외국 학위들과 2차 추첨 기회 제공 해마다 반복되는 H-1B 비자 쿼타 부족난 속에서 외국서 학위를 취득한 ...
    Date2018.04.19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4. 섹스리스 부부생활’ 마음마저 멀어지게 한다

    <남성 외도의 주원인은 모험 “아내에 상처줄까봐 거짓말” 아내이자 엄마 역할 유부녀 현실 탈출구로 불륜 찾기도> <서로 양해 하 바람 피우는 건 어처구니 없는 ...
    Date2018.04.19 Category문화/생활
    Read More
  5. No Image

    세비 받을 만큼 받는 앨라배마 의원들

    연봉 4만5천달러에 출장비 전국15번째로 많이 받는 편   앨라배마 주의회 의원들은 타주 주의원들에 비해 비교적 많은 보수를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머니토...
    Date2018.04.19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6. No Image

    바퀴벌레 60억 마리 키우는 중국 쓰촨성 사육장

    전문가 “지진으로 수십억마리 쏟아져나오면 대재앙…철저히 관리해야” 중국 쓰촨(四川) 성의 한 사육장에서 지구 상의 전체 인간 수에 육박하는 60억 마리의 바퀴...
    Date2018.04.19 Category세계뉴스
    Read More
  7. 개봉 열흘이나 남았는데… ‘어벤져스3’ 예매율 80% 넘어

      ‘어벤져스:인피니티 워’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제공]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어벤져스:인피티니 워'가 등판 준비에 들어가면서 극장가가 떨고 있다. 15일(...
    Date2018.04.19 Category연예
    Read More
  8. 워너원 서울 콘서트, 선예매 10분 만에 6만석 매진

      /사진제공=CJ E&M   그룹 워너원이 월드투어 콘서트 서울 티켓 전석을 10분 만에 매진시켰다. 워너원 측은 지난 17일(한국시간 기준) 오후 8시 오는 6월 1...
    Date2018.04.19 Category연예
    Read More
  9. 가수 노지훈♥레이싱모델 이은혜, 5월 결혼.. “엄마됐다”

      가수 노지훈과 3살 연상의 레이싱모델 이은혜가 오는 5월 결혼한다. 지난 18일(한국시간 기준) 이은혜는 자신의 유튜브 계정을 통해 직접 노지훈과 오는 5월 19...
    Date2018.04.19 Category연예
    Read More
  10. 배우 왕빛나, 프로골퍼 정승우와 11년 만에 파경

      배우 왕빛나(37)가 프로골퍼 정승우(42)와 결혼한 지 11년 만에 결별 수순을 밟고 있다. 왕빛나의 소속사 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는 "왕빛나 씨가 배우자와의 성...
    Date2018.04.19 Category연예
    Read More
  11. 현대 소형 SUV ‘코나’ 시승회

    현대자동차 미국법인(HMA)이 미국시장에 새로 출시한 소형 SUV‘코나’(Kona)의 아시안 미디어 시승회를 18~19일 파운틴밸리 본사와 팜스프링스에서 개최했다. 시...
    Date2018.04.19 Category자동차
    Read More
  12. No Image

    청소년 특별영주권 대상 축소

    부모로부터 방치 또는 유기당해 아동법원의 보호를 받고 있는 불체 신분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제공하고 있는 청소년 특별영주권(SIJ) 수혜 대상이 축소된 것으로 ...
    Date2018.04.18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13. 오래 운동하는 것 vs. 자주 여러 번 하는 것 “효과 똑같다”

    꼭 운동이 아니라도 모든 신체활동이 중요 걷기·계단 오르기도 건강·장수 혜택 비슷 건강에 관심이 있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질병과 조기사망의 위험을 줄이려면 ...
    Date2018.04.18 Category문화/생활
    Read More
  14. "골수 기증자를 애타게 찾습니다"

    평소 어린이 대상 선행 베풀어 평소 불우한 가정의 어린이들에게 무료 혹은 저렴한 치료를 제공하는 등 선행을 배풀어온 젊은 한인 치과의사의 급성 골수성 백혈...
    Date2018.04.18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15. 남부 조지아 이민구치소 수감자들 "하루1달러 받고 강제노역" 집단소송

    운영사"ICE 규정대로 적법 운영" 남부 조지아에 있는 스튜어트 이민구치소 수감자 3명이 구치소를 운영하는 코어시빅 회사를 상대로 노동 강요 및 착취를 당했다...
    Date2018.04.18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16. ‘플라스틱 쓰레기와의 전쟁’ …영국, 플라스틱 빨대 금지 계획

    영국이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이기 위해 플라스틱 빨대와 면봉의 판매 금지를 추진한다. 재활용 못하고 환경만 오염시키는 플라스틱 대신 종이 빨대를 쓰도록 권장...
    Date2018.04.18 Category세계뉴스
    Read More
  17. No Image

    로메인 상추 대장균 오염 비상

    미 전역에서 병원성 대장균인 이콜라이(E.Coli) 박테리아에 감염된 것으로 의심되는 로메인 상추를 먹고 중독 증세를 보인 환자가 급증하고 있어 보건 당국이 해...
    Date2018.04.18 Category세계뉴스
    Read More
  18. “침착하게 비상착륙 성공, 그녀는 영웅”

    ■ 사우스웨스트 참사 막은 조종사에 찬사 이어져    비상 착륙하는 데 성공한 사우스웨스트항공 소속 여성조종사가 탑승객의 찬사를 받고 있다. 주인공은 미군의 ...
    Date2018.04.18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19. No Image

    “세계 1위 아마존도 힘드네”

    아마존이 제약사업 진출을 보류한 것으로 알려졌다. CNBC는 아마존이 의약품 시장 진출을 위해 대형병원 이사회 등과 접촉했지만 별다른 성과를 얻지 못해 기존 ...
    Date2018.04.18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20. No Image

    ‘학력 낮춰 기재’ 한인에 입국 거부

    변호사 조사중 적발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 출범 이후 한국 출신을 비롯한 외국인들에 대한 입국 심사가 더욱 엄격해 지고 있는 가운데 미국에 거주하고 있는 한인...
    Date2018.04.18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4 Next ›
/ 31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