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주한인

미주 한인 교회 4,454개 ‘성장 둔화’

3년새 158곳 늘어...조지아 34곳 늘어

by admin posted Jan 31,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인구 감소세 영향 한인 323명당 1개꼴

 

미국내 한인 교회가 꾸준히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본지 1월 24일 보도> 비록 증가 속도는 느려지고 있지만 전체 규모는 지속적인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다. 교회와 목회자에 대한 신뢰도가 하락하는 추세에도 불구하고 이민 교회를 향한 소망의 불씨는 꺼지지 않고 있는 것이다. 

기독교 언론인 크리스찬투데이가 조사한 바에 따르면 미국 지역의 한인 교회는 4,454개인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13일을 기준으로 집계된 수치이다. 이에 따르면 한인 교회 숫자는 지난해 1월에 조사된 4421개보다는 33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사실상 ‘주춤’한 성장세를 보였으나 10년 전인 2008년의 3,933개과 비교해서는 521개가 늘어나 13%의 증가폭을 보였다. 

또 연방센서스국이 발표한 한인 인구 143만8,915명을 한인교회 4,454개와 대비해 보면 한인 323명당 1개꼴로 교회가 있는 셈이다.

이민교회의 성장 둔화 원인은 가장 우선적으로 한인 인구의 감소세와 맞물려 해석되고 있다. 한인인구는 지난 2014년 147만6,577명이던 것이 2015년에 146만483명 그리고 2016년에는 143만 8,915명으로 3년째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지역별로는 캘리포니아가 1,375개가 자리 잡고 있어 한인 교회가 가장 많은 곳으로 조사됐다. 또 뉴욕이 461개, 뉴저지는 263개, 텍사스가 236개 등으로 뒤를 이었다. 이들 4개주의 한인교회들을 합치면 2,335개에 달해 미국 내 전체 한인 교회의 50%를 넘을 정도로 이민교회들이 이들 4개 주에 밀집돼 있다. 

지난 10년간 한인 교회의 증감 추세를 살펴보면 미 서부 지역의 경우 캘리포니아 주에서 87개 교회가 증가했으며 텍사스 주에서는 53개, 워싱턴 주에서 39개가 각각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동부에서는 매릴랜드 주에서 27개, 노스캐롤라이나 주에는 124개, 뉴저지 주가 35개, 버지니아 주는 32개, 조지아 주에서 34개 한인 교회가 증가했다. 

반면에 델라웨어, 미주리, 일리노이스, 메인, 몬태나, 뉴잉글랜드, 로드아일랜드 주에서는 한인 교회수가 감소한 것으로 드러났다. 

한편 미국을 제외한 해외 한인 교회는 1,693개로 집계됐다. 따라서 미국과 이들 교회들을 합하면 모두 6,147개의 한인 교회가 전 세계 디아스포라에서 이민 사역을 감당하고 있는 셈이다. 특히 미국과 캐나다를 합한 북미 한인 교회는 4,937개로 세계 한인 이민교회의 80%라는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한인 교회가 많은 나라들은 캐나다가 483개, 일본이 231개로 2위와 3위를 차지했으며 오스트레일리아가 205개, 독일이 138개, 영국이 73개, 브라질 60개, 아르헨티나 53개, 뉴질랜드가 37개, 멕시코가 27개, 프랑스가 25개로 다음을 이었다. 

이번 통계는 크리스찬투데이가 발행하는 ‘한인교회주소록’(www.koreanchurchyp.com)을 통해 집계됐다. 미주는 물론 해외 한인교회와 기독교 기관, 언론과 방송, 신학교, 수양관 등을 비롯해 선교사들은 홈페이지를 통해 무료로 정보를 신규 등록 또는 변경할 수 있다. 또 누구나 데이터를 찾아 볼 수 있으며 한인교회들의 주소가 찍힌 레이블이 필요한 경우 구입할 수도 있다. 

<유정원 종교전문 기자>

 

해외한인교회 나라별 분포도

 

 

북미주 한인 교회 성장도

 


 

 

 

?

  1. 골프여제, 드디어 손에 쥔 ‘국산 트로피’

    국내대회 20번째 도전 끝에 KLPGA 첫 승 박인비 “한국에서 우승 어려움 몸소 느껴”   박인비가 20일 오후 강원 라데나 골프클럽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Date2018.05.21 Category스포츠
    Read More
  2. 구본무 회장 비공개 가족장에도 발길…장하성·이재용 등 조문

    고인 생전 뜻 따라 조문·조화 사양…靑·범LG家 조화만 받아 文대통령 대신 조문 온 장하성 “존경받는 재계의 별…안타깝다”   20일 LG가(家) 3세 경영인 구본무 회...
    Date2018.05.21 Category한국뉴스
    Read More
  3. 제2회 한인회장배 오픈탁구대회-화보

          최선을 다하는 선수들. 이번 대회는 단체 3팀과 개인전 32명이 참가했다. 탁구 성대결. 이번 대회는 여자 선수들도 다수 참석해 남자선수들과 함께 기량을 ...
    Date2018.05.17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4. No Image

    앨라배마, 워킹맘 자녀 키우기 '최악'

    연방노동청에 따르면 미전국적으로 어린 아이를 둔 젊은 엄마들 중 70%가 워킹맘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런 워킹맘들에게 가장 큰 걱정은 혼자 남겨지는 자녀와 그...
    Date2018.05.17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5. 씨엘, 할리우드 영화 ‘마일 22’로 연기 데뷔

      피터 버그 감독과 가수 씨엘, 배우 존 말코비치(왼쪽부터) [씨엘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씨엘(본명 이채린·27)이 할리우드 영화 '마일 22'로 연기 데뷔를 한...
    Date2018.05.17 Category연예
    Read More
  6. 이서원 측 “술자리 성추행 사실”…드라마 하차

        성추행으로 경찰 입건 후 검찰로 송치된 배우 이서원(21) 측이 잘못을 시인하고 사죄의 뜻을 밝혔다. 아울러 드라마에서도 하차한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16일...
    Date2018.05.17 Category연예
    Read More
  7. 신예 고민시 “’라이브’, 사람 관계 배운 작품”

      깜찍함으로 무장한 고민시 (서울=연합뉴스) 이재희 기자 = 배우 고민시가 16일 서울 광화문 인근에서 연합뉴스와 인터뷰를 하기 전 포즈를 취하고 있다. "데뷔 ...
    Date2018.05.17 Category연예
    Read More
  8. “여행처럼 즐기기만 하면 안 된다”

    매물 나오면 주저하지 말고 바로 보러 가야 체크리스트 준비하면 집 볼 때 큰 도움돼   갈수록 심화하는 주택 구입 경쟁 탓에 집을 보지도 않고 오퍼를 제출하는 ...
    Date2018.05.17 Category경제/부동산
    Read More
  9. 단기간에 학점 따고 대학생활 미리 맛본다

    약 5~8주 동안 진행 학업 분위기 계속 이어갈 수 있어 고등학생들이 다가오는 여름방학을 보람차게 보낼 수 있는 방법 중에 커뮤니티 칼리지 서머 강좌 수강도 빼...
    Date2018.05.17 Category교육
    Read More
  10. 6억6천만명 시청한 팝스타 오즈나 뮤비에 ‘전범기’

      팝가수 오즈나의 뮤직비디오에 등장하는 욱일기. [유튜브 캡처]   한국 홍보 전문가인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푸에르토리코 출신의 유명 라틴 가수 오즈나의 '...
    Date2018.05.16 Category연예
    Read More
  11. No Image

    흡연자 옆에 없어도…‘제3 간접흡연’ 피해

    직접 담배를 피우거나 담배를 피우는 사람의 옆에 있지 않아도 공기 중에 남아 있는 담배 관련 유해물질로 인해 제3의 간접흡연 피해를 받을 수 있다는 연구 결과...
    Date2018.05.16 Category문화/생활
    Read More
  12. No Image

    취업비자 추첨탈락자 서류반송 시작

    이민당국이 지난 4월 취업비자(H-1B) 추첨에서 탈락한 신청자들의 서류를 반송하기 시작했다. 연방 이민서비스국(USCIS)는 15일 2019회계연도 H-1B 신청서 사전접...
    Date2018.05.16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13. 트럼프 "김정은과 회담 안 열리면 다음 단계로 넘어간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7일(현지시간) 북한이 다음 달 12일 예정된 북미정상회담을 재고할 수 있다고 한 데 대해 "그 회담이 열린다면 열리는 것이고, 열...
    Date2018.05.16 Category세계뉴스
    Read More
  14. 집 사이즈 줄이면 많은 혜택이 따라온다

    스몰 사이즈 주택이 주는 8가지 장점 크지 않은 주택을 생각한다면 어쩌면 500스퀘어피트 규모의 작은 집을 떠올릴지 모른다. 새로 구입하는 주택은 물론, 기존에...
    Date2018.05.16 Category경제/부동산
    Read More
  15. No Image

    80대 한인 교수 위독, ATM서 강도에 피습

    고령의 한인 대학교수가 뉴욕 맨해턴의 한 은행 내 ATM에서 현금을 인출하다가 강도를 당해 생명이 위독한 것으로 알려졌다. 뉴욕경찰(NYPD)에 따르면 뉴욕시립대...
    Date2018.05.16 Category미주한인
    Read More
  16. '이기자'팀, 동남부 한인탁구 정상 등극

    2회 몽고메리 한인회장배 탁구대회 개인전1부 윤기성·2부 한태근 우승 해체위기 UMA 축구단 성금 모금도   어번의 이기자팀이 동남부 한인탁구 단체전 최강자 자...
    Date2018.05.16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17. 앨라배마 주민 평균 신용점수 '648점'

    전국평균보다 24점 낮아 버밍햄은 624점 기록 동남부6개주 평균 655점 앨라배마 및 동남부 주민들의 '신용점수'(Credit Score)가 전국 중간치보다 상당히 낮은 것...
    Date2018.05.16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18. No Image

    오버스테이 유학생 단속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체류 시한을 넘겨 눌러앉은 이른바 ‘오버스테이’(Overstay) 유학생 출신 이민자들을 타깃으로 한 집중 추적 단속에 나섰다. 앞서 연방 이...
    Date2018.05.16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19. 기아차 쏘렌토, 최고안전등급 획득

    기아자동차의 주력 SUV인 2019년형 쏘렌토(사진)가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가 가장 안전한 차량에만 부여하는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op Safety Pick+) 등...
    Date2018.05.16 Category자동차
    Read More
  20. No Image

    메모리얼데이 연휴 4,150만 명 떠난다

    본격적인 여름 휴가시즌의 시작을 알리는 메모리얼데이 연휴가 다음 주말로 다가온 가운데 계속되는 개스값 상승세에도 불구하고 올해 연휴 기간 장거리 여행을 ...
    Date2018.05.16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9 Next ›
/ 319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