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SAT ‘굿 스코어’ 얼마 일까

by admin posted Jun 25,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전국 평균은 1,060점이지만 주립대 원하면 상위 20%인 1230점 이상

요즘 대학 입학 시험 SAT가 부쩍 관심을 받고 있다. 얼마 전 명문 시카고대학이 “표준화된 시험 점수가 각 학생의 잠재력을 충분히 반영하지 못한다”며 2023년부터 SAT 점수 제출을‘필수’가 아닌 선택사항으로 변경한다고 밝혔기 때문이다. ’ 일부 리버럴아츠 칼리지들이 표준시험 점수 제출을 ‘필수’에서 ‘선택’으로 전환하기는 했으나 시카고대학의 이번 결정은 주요 명문대학으로서는 처음이다. 하지만 이런 소식에도 불구 수험생 입장에서는 아직 많은 대학들이 ACT와 더불어 SAT 점수를 입학 전형에서 요구하고 있기 때문에 소홀히 할 수 없다. 그렇다면 SAT 점수는 어느 정도를 받아야 ‘굿 스코어’라고 할수 있을까. 또 전국 평균은 얼마이고 아이비리그와 명문 주립대 정도는 몇 점 정도는 되어야 안심을 할 수 있는지 학부모와 수험생들 사이에서는 SAT 점수에 대한 궁금증이 여전하다. 

▲내 점수는 어느 정도?

SAT 점수는 최저 400점에서 최고 1,600점이다. 테스트는 각각 200-800점 사이의 두개 섹션으로 구성되어 있다. 2017년 평균 점수는 1,060점, 섹션별로는 증거 기반 읽기 및 쓰기의 평균점은 533점, 수학은 527점이었다.


자신의 SAT 점수가 다른 응시자들과 비교해 어느 정도인지 파악하려면 퍼센타일(percentile) 즉 백분위수부터 이해해야 한다. 예를 들어 점수가 60퍼센타일이라면 이 점수보다 낮은 사람이 60%가 있으며 높은 사람은 40% 있다는 것을 뜻한다. 

2017년 SAT 점수대와 페센타일을 살펴보면 만점인 1600점의 퍼센타일은 99% 이상. 즉 이 점수보다 낮은 사람이 99% 이상이라는 것이다. 1550점도 퍼센타일은 마찬가지였으며 1510점은 99퍼센타일, 1450점은 98퍼센타일, 1400점은 95퍼센타일이었으며 1330점까지 90퍼센타일대에 포함됐다. 하지만 1230점은 80퍼센타일, 1170점은 71퍼센타일로 떨어진다. 지난해 SAT 평균 점수였던 1060점은 51퍼센타일, 즉 이 점수보다 적게 받은 사람이 51%였다. 

SAT 점수와 퍼센타일과 관계에서 알 수 있듯 더 많은 사람들이 중간 점수대에 몰려 있다. 예를 들어 1000점에서 1110점으로 110점만 상승해도 퍼센타일은 40에서 61로 치솟아 전체 응시자의 5분의 1이상이 앞서게 되는 것이다. 

반면 1230점에서 1330점이 되는 경우 점수 상승폭은 비슷하지만 퍼센타일은 10포인트만 오르고 1,450점에서 1,550점으로 오를 때는 겨우 1퍼센타일 정도만 상승할 뿐이다.

▲이 점수면 어느 대학 들어갈까 

SAT 점수에 있어 더 중요한 것은 원하는 대학의 합격점수대일 것이다. 

예를 들어 1270점이라면 85퍼센타일, 전체 응시자의 85%보다 좋은 점수인데 어느 학교에 합격할 수 있을까. 신시내티 대학(평균 SAT 점수 1240점), ASU(평균 1220점), 템플대(평균 1230점) 같은 학교라면 안정권에 드는 점수일 것이다. 

하지만 MIT, 칼텍, 듀크, 시카고 대학, 존스 홉킨스 같은 대학에서는 매우 낮은 수준이다. 


1,200점 정도면 전국 평균을 크게 웃도는 것으로 앞서 언급한 명문대의 입학 허가를 받기에는 다소 부족할지 모르지만 생각보다 많은 대학 지원에서 경쟁력을 갖출 수 있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주립대학을 진학하려면 기본적으로 GPA 3.0 이상이라는 가정하에 SAT 점수가 1200점 이상은 나와야 한다. 

한 단계 더 올라가서 명문 주립대나 준 아이비리그급이라면 GPA는 3.5 이상에 SAT 점수 또한 1450점 이상 나와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 그렇다면 전국 평균 1060점에 못 미치는 학생들도 대학에 갈 수 있을까. 대답은 ‘그렇다’이다. 이 점수대로 가능한 대학들로는 UT 엘파소(평균 1020점), 인디애나 주립대(평균 1000점) 혹은 플로리다 농기계 대학(평균 1030점)등을 꼽을 수 있다. 

▲목표 달성을 위한 SAT 점수 

자신이 원하는 대학 입학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SAT 점수에 대해 신중히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어느 정도의 점수를 올려야 할지 모르겠다면 원하는 대학들의 합격자 SAT점수 범위를 확인하고 자신의 점수를 비교하면 된다. 

자신의 점수가 너무 낮으면 어떻게 할까? 이런 상황에서는 몇 가지를 고려해야 하는데 가장 먼저 생각해 볼 수 있는 것은 다시 시험을 치르는 것이다. 

자신을 재정비하고 다시 시도할 시간이 있다면 가장 간단한 전략일 것이다. 물론 원하는 점수를 받고 싶다면 많은 시간을 투자해야 하고 약점을 보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한다. 

전문가들이 조언하는 특정 점수 향상을 위한 학습 시간도 참고로 하자. 30점 가량을 올리고 싶다면 10시간, 30-70점은 20시간, 70-130점은 40시간, 130-200점은 80시간, 200-330점을 향상시키기 위해서는 150시간 이상의 공부가 필요하다. 

목표했던 점수보다 50점 이상 낮지만 다시 시험을 치를 시간과 여유가 없다면 희망 대학 목록을 수정해야 할 수도 있겠다. 

희망 대학을 낮춘다는 것이 쉬운 일은 아니지만 ‘안전한 합격’을 위한다면 더 다양한 학교들을 살펴봐야 할 것이다. 

목표 점수가 1510점이었지만 1410점을 받은 학생을 예로 들어보자. 뉴욕 대학(중간 50% 점수가 1290~1490점)에 가능성은 있지만 리하이대학(Lehigh University 중간 50% 점수 1220~1410점)을 지원할 경우 더 안정권에 접어든다. UC산타 크루즈(중간 50% 점수 115-1380)및 펜스테이트(중간 50% 점수 1180-1370)라면 더 그렇다. 

대입 전형의 기준인 SAT 점수에 대해 잘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뉴욕타임스>

 

 

?

  1. No Image

    사랑장로교회, 예배장소 이전

    몽고메리 사랑장로교회(담임목사 방유창)가  9월부터 예배장소를 이전했다. 교회 측은 "그 동안 예배장소로 사용해 왔던 오번대 캠퍼스 대신 9월 첫째 주부터 메...
    Date2018.09.20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2. 방송스태프가 유명연예인 해외숙소에 몰카… “문제될 영상 없어”

      신세경 윤보미 배우 신세경(왼쪽)과 걸그룹 에이핑크 멤버 윤보미 [연합뉴스 자료사진]   배우 신세경과 걸그룹 에이핑크 멤버 윤보미가 머무는 숙소에 불법촬...
    Date2018.09.20 Category연예
    Read More
  3. 폭행시비 휘말린 구하라, 입원치료는 결국..

      (왼쪽부터) 구하라, A씨 /사진=스타뉴스   폭행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은 걸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27)가 병원에서의 입원 치료를 끝내고 퇴원했다. 19일(이하 ...
    Date2018.09.20 Category연예
    Read More
  4. 미스 캐스팅 논란 브리 라슨 “엄마, 나 히어로 됐어” ‘캡틴마블’ 자랑

      브리 라슨 / 사진=SNS   "Look Mom, I’m a superhero"(나 좀 봐 엄마, 슈퍼 히어로가 됐어) '캡틴마블' 브리 라슨이 엄마를 향해 히어로가 된 것을 자랑하는 듯...
    Date2018.09.20 Category연예
    Read More
  5. 방탄소년단, ‘DNA’ 뮤비 한국 그룹 최초 5억뷰

    [유튜브 캡처=빅히트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의 'DNA' 뮤직비디오가 한국 그룹 최초로 유튜브 5억뷰를 돌파했다. (한국시간) 20일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
    Date2018.09.20 Category연예
    Read More
  6. <사진>백두산 천지에서 손잡은 남북 정상

        문재인 대통령이 한국시간 20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함께 백두산을 오르는 일정을 끝으로 사흘간의 방북을 완료하고 귀국했다. 문 대통령 부부는 이날 ...
    Date2018.09.20 Category한국뉴스
    Read More
  7. No Image

    작년 한국인 암 사망자 8만명 육박 최다

     폐암·간암·대장암·위암·췌장암 많아, 자살 4.8% 감소 OECD 국가와 비교하면 많은 편… 술 관련 사망 증가     한국에서 작년에 암으로 인한 사망자 수가 통계작...
    Date2018.09.20 Category미주한인
    Read More
  8. 체중 늘었다 줄었다 반복 심장질환, 담석증 위험

     다이어트를 시도했던 50%는 대개 1년 안에 체중을 원상복귀하거나 더 살이 찌는 요요 현상을 겪는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하지만 요요 현상이 자주 반복되면 결...
    Date2018.09.20 Category문화/생활
    Read More
  9. “범행 당일 부인과 심하게 다퉈”

     아내·자녀 살해사건 김용준씨 이웃들 밝혀     아내와 자녀를 총격 살해하고 자살한 메릴랜드주 한인 가장 김용문씨(사진·본보 18일자 A1면 보도)는 지난해부터 ...
    Date2018.09.19 Category미주한인
    Read More
  10. 입냄새는 내 몸의 질병 알리는 ‘신호탄’

     과일향·아세톤은 당뇨병 소변냄새 나면 신부전 썩은 달걀은 간질환 의심   입냄새나 겨드랑이 냄새가 몸속 숨어있는 질환을 알리는 신호가 될 수 있을까. 아침에...
    Date2018.09.19 Category문화/생활
    Read More
  11. 현대차 '신형 산타페'로 다시 도약

    "SUV시장 공략 위한 전략적 차" 강조 기자단"주행능력·안전성·편안함 탁월" 현대자동차 미국판매법인(HMA)이 최근 생산을 시작한 '올 뉴 2019 산타페'로 미국시...
    Date2018.09.19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12. ‘구체적 비핵화’입 뗀 김정은

    2일차 남북정상회담‘ 평양선언’ - 동창리 시험장·미사일 발사대 영구폐쇄 - 미국 상응조치시 영변 핵 폐쇄 수준 조치 - 전쟁 일으킬 수 있는 모든 위험 제거 - 한...
    Date2018.09.19 Category한국뉴스
    Read More
  13. <사진> 에미상 사로잡은 한복

       지난 18일 열린 에미상 시상식에서 한인 2세 배우 샌드라 오의 모친이 한복을 입고 나와 전 세계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이날 샌드라 오는 아쉽게 여우주연상을...
    Date2018.09.19 Category연예/스포츠
    Read More
  14. No Image

    “절차 지켜라”… 추방소송 취소·중단 속출

     재판 기일·장소 등 제대로 명시 안돼 연방 대법원, 잘못된 관행 지적 판결     추방소송 절차의 잘못된 관행을 지적한 연방 대법원의 판결로 인해 추방소송이 취...
    Date2018.09.19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15. ‘원청징수액 적게 낸 탓’1,000만명에 페널티

     올해 4월 세금보고 때 1,000만명에 달하는 납세자들이 연방국세청(IRS)으로부터 페널티를 부과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미리 납부한 원천징수액이 최종 결...
    Date2018.09.19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16. “어, 미국 너구리엔 다시마가 없네…”

     한국 판매제품엔 있어 미국 박카스는 카페인‘NO’   한국서 오랫동안 생활하다 온 한인들이면 한번씩 경험하는 일이 하나 있다. 한인들에게도 인기있는 라면인 농...
    Date2018.09.19 Category미주한인
    Read More
  17. ‘바늘 꽂힌 딸기’호주 전역 공포

       호주에서 바늘이 박혀 있는 딸기(사진)와 사과, 바나나 등 과일들이 곳곳에서 발견되면서 전국이 발칵 뒤집혔다. 18일 언론에 따르면 시드니의 과일가게 2곳...
    Date2018.09.18 Category세계뉴스
    Read More
  18. 현대차‘미 관세폭탄 저지’총력전 나섰다

     25% 부과 현실화 땐 관세 27억달러 달해 정의선 수석부회장 방북도 포기 미국행 상무장관 등 미 정부인사 잇단 면담 예정   한국 자동차 업계가 도널드 트럼프 ...
    Date2018.09.18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19. 전자식 4륜구동에 235마력의 힘... 야성과 우아함을 갖추다

    현대자동차가 몽고메리 생산공장에서 지난 6월부터 생산을 시작해 7월부터 미국시장에서 판매를 시작한 ‘올 뉴 2019 싼타페’는 현대차의 재도약 기회를 위한 전...
    Date2018.09.18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20. No Image

    인천행 델타항공 탑승 한인남성 소송제기

    보상약속 3년 기다려도 연락없자 소송 항공사측“, 제소기간 지나 보상할수 없다”   디트로이트에서 출발한 인천행 델타항공에 탑승했던 한인남성 승객이 기내식에...
    Date2018.09.18 Category미주한인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45 Next ›
/ 34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