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5년 만에‘황제’가 돌아왔다

by 실장님 posted Sep 24,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우즈, 투어 챔피언십 우승…기적의 컴백 완성
일방독주 끝에 2타차 승리로 통산 80승 달성
로즈, 18번홀 버디로 1,000만달러 보너스 차지  

 

‘황제’가 돌아왔다.
타이거 우즈가 2017-18 시즌 PGA투어 최종전인 투어 챔피언십에서 5년 1개월 만에 다시 우승을 차지했다. 불과 1년 전만 해도 상상조차 하기 힘들었던 기적의 컴백이 완성됐다.
23일 애틀랜타 이스트레이크 골프클럽(파70·7천385야드)에서 벌어진 대회 최종 4라운드 경기에서 우즈는 버디 2개, 보기 3개로 1오버파 71타를 쳤고 나흘 합계 11언더파 269타로 2위 빌리 호셜(미국, 271타)을 2타 차로 따돌리고 감격적인 우승트로피를 치켜들었다. 우즈는 우승상금 162만달러를 받았고 페덱스컵 랭킹에서도 단숨에 2위로 뛰어오르며 역사적인 컴백시즌을 화려하게 마무리했다.
한편 1,000만달러 보너스가 걸린 페덱스컵 타이틀은 세계랭킹 1위 저스틴 로즈(잉글랜드)에게 돌아갔다. 로즈는 이날 마지막 홀에서 버디를 잡아 3오버파 73타를 적어내며 공동 4위(합계 6언더파 274타)로 올라서 페덱스컵 랭킹에서 아슬아슬하게 우즈를 따돌리고 1,000만달러 보너스의 주인공이 됐다. 만약 로즈가 마지막 홀에서 버디를 잡지 못하고 공동 4위 대신 공동 6위로 대회를 마쳤다면 우즈가 투어 챔피언십 트로피와 페덱스컵 트로피를 모두 차지하는 상황이었다. 하지만 로즈는 페덱스컵 우승에도 불구, 세계랭킹 1위 자리를 더스틴 잔슨(미국)에게 다시 내주고 2위로 밀려났다. 잔슨은 마지막날 3타를 줄여 합계 7언더파 273타로 호셸에 이어 단독 3위를 차지했다.
우즈의 PGA투어 우승은 지난 2013년 8월 월드골프챔피언십(WGC) 브리지스톤 인비테이셔널 이후 5년 1개월 만이다. 우즈로선 페덱스컵 트로피와 1,000만달러 보너스를 아깝게 놓친 것이 전혀 아쉽게 느껴지지 않은 감격적인 승리였다. 지난 5년간 메이저 14승 포함, 79승에 멈춰 있던 우즈의 통산 승수는 마침내 80으로 바뀌었다. 그와 함께 샘 스니드가 보유한 PGA투어 역대 최다승 기록(82승)에 대한 도전도 다시 재개됐다.
총 4번이나 허리 수술을 받는 악몽 같은 부상과 부진의 터널을 통과한 우즈가 지난해 11월 말 이벤트대회인 히어로 월드챌린지에서 복귀전을 치렀을 때만 해도 불과 10개월 뒤에 이런 일이 일어나리라고는 아무도, 심지어는 우즈 본인도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 하지만 올해 마지막 메이저 대회인 PGA 챔피언십(2위)과 플레이오프 3차전인 BMW 챔피언십(공동 6위)에서 계속 ‘황제’의 본색을 조금씩 드러냈던 우즈는 이번 대회에서 마침내 본격적으로 포효했다. 첫날 65타를 쳐 공동 선두로 출발한 뒤 나흘 연속 한 번도 선두를 놓치지 않았고 3타차 리드를 안고 나선 최종 라운드에서도 한때 5타차까지 리드를 벌리는 등 여유있게 순항한 끝에 다시 한 번 챔피언으로 귀환했다.
전날까지 2위 로리 맥킬로이와 로즈에 3타차 리드를 잡은 우즈는 자신의 파이널 라운드 상징인 빨간색 셔츠를 입고 코스에 나와 첫 홀에서 버디를 잡아 리드를 4타로 벌린 뒤 이후 단 한 번도 선두를 위협받지 않았다. 이후 전반 나머지 8홀에서 파행진을 이어가는 등 비록 이전 3라운드처럼 많은 버디를 잡지는 못했으나 경쟁자들도 마치 돌아온 황제에 자리를 내주고 비켜나는 듯 뒷걸음질을 이어가는 상황이 되면서 일찌감치 우승을 향한 독주체제를 굳혔다. 맥킬로이는 4·5번 홀 연속보기 후 7번홀 더블보기, 8번홀 보기를 쏟아내며 일찌감치 우승경쟁에서 물러났다. 로즈 역시 전반에 1타를 잃은 뒤 후반 11, 14, 16번홀에서 계속 보기를 적어내 우승경쟁보다는 페덱스컵 1위 사수가 관심사가 됐다.
첫 홀 버디 후 파 행진을 이어가던 우즈는 10번홀에서 보기를 범했으나 13번홀 버디로 만회하며 리드를 굳게 지켰고 막판 다소 흔들리는 바람에 15·16번홀 연속 보기로 이미 경기를 마친 호셸과의 격차가 2타까지 줄었으나 17번홀에서 파 세이브에 성공하면서 마지막 위기를 넘긴 뒤 더 이상 흔들림없이 우승을 마무리하고 양팔을 번쩍 치켜들어 우승의 감격을 만끽했다.
이번 대회 우승으로 우즈의 세계랭킹은 대회 전 21위에서 13위로 올랐다. 불과 10개월전 그의 세계랭킹은 1,199위였다. <김동우 기자>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42)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5년 1개월 만에 우승을 차지하며 황제의 화려한 귀환을 알렸다. 우즈는 23일 조지아주 애틀랜타의 이스트 레이크 골프클럽에서 끝난 페덱스컵 플레이오프 최종전 투어 챔피언십에서 최종합계 11언더파 269타로, 2위 빌리 호셜(미국)을 2타 차로 따돌렸다. 그의 PGA 투어 통산 80번째 우승. 우주는 또 이번 대회 우승으로 상금 162만달러를 챙겼다. 세계랭킹 1위 저스틴 로즈(잉글랜드)는 18번 홀(파5) 버디에 힘입어 극적으로 공동 4위가 됐고 페덱스컵 우승자에게 주어지는 1,000만달러 잭팟의 주인공이 됐다. 타이거 우즈가 우승이 확정된 후 두 손을 번쩍 들고 기뻐하고 있다. 

?

  1. No Image

    “멕시코 국경닫고, 군대동원 불사”

     중간선거 앞두고 ‘친 트럼프’ 결집 의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18일 멕시코와 맞닿은 남쪽 국경을 통해 미국으로 입국하려는 중미 출신 이민자 행렬을 막...
    Date2018.10.19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2. 헉! 밤과자에서 ‘임플란트 치아’

     플러싱 한인마트에서 구입한 ‘구리만주’서 뾰족한 못에 입천장 찔려 상처 제조사측 “직원들 임플란트 사용자 없어”     퀸즈의 한 대형마트에서 판매된 밤과자에...
    Date2018.10.19 Category미주한인
    Read More
  3. No Image

    “하버드대, 입학전형서 부유층에게 특혜”

     거액 기부자 입학 보장 교지에 내부문서 공개   하버드대가 입학 전형에서 기부자·동문자녀 등 부유층에게 특혜를 주고 있다는 폭로가 나왔다. 결국 성적 등 객...
    Date2018.10.19 Category교육
    Read More
  4. No Image

    오바마케어 폐기 중간선거 후 재추진

     오는 11월6일 실시되는 중간선거에서 공화당이 확실한 승리를 거둘 경우 오바마케어를 폐기하는 법안을 재추진하게 될 것이라고 미치 맥코넬 연방 상원 공화당 ...
    Date2018.10.19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5. No Image

    취업이민 심사 갈수록 까다로워진다

     노동허가 신청자 10명 중 3명은‘감사’ 정상처리는 64% 불과… 한인 승인 감소     트럼프 행정부가 들어선 이후 심사가 까다로워져 취업이민 문턱이 갈수록 높아...
    Date2018.10.19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6. No Image

    나이애가라 폭포 갔다가… 한인 불체자 국경서 체포

     불법체류 신분의 50대 한인 여성이 캐나다 국경에서 이민당국에 적발돼 추방위기에 놓였다. 지인들에 따르면 텍사스주에 거주하는 한인 A씨는 이달 초 한국에서 ...
    Date2018.10.19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7. No Image

    H-1B 신청서‘1차 온라인·2차 종이서류’

     전문직 취업비자(H-1B) 사전접수 시스템이 내년부터 크게 바뀌게 될 것으로 보인다. 연방 이민서비스국(USCIS)은 17일 백악관 예산관리실(OMB)에 제출한 H-1B 관...
    Date2018.10.19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8. 멈추지 않고 오르는 대학 학비 사립대 3.2% 올라 48,510달러

     등록금 3만5,830달러 2017-18학년보다 3.3% ↑ 주내 출신 공립은 2.5%     미 전국 4년제 대학들의 학비가 2018-19학년도에도 계속 오름세를 지속한 것으로 나타...
    Date2018.10.19 Category교육
    Read More
  9. 그만둔 직장 401(k) 롤오버 때 세금 유의해야

     IRA 이체후 돈 적립은 근로소득 있어야 70.5세 RMD 규정 반드시 알아둘 것     직장을 은퇴 했다. 직장에서 제공하는 401(k) 은퇴 저축 플랜을 가지고 있다면 어...
    Date2018.10.19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10. ‘블랙핑크’ 네 멤버, 너도나도 솔로다···제니 선봉

      [서울=연합뉴스]   그룹 '블랙핑크' 네 멤버가 제니(22)를 시작으로 데뷔 2년 만에 솔로 활동을 병행한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제니는 올해 안에 ...
    Date2018.10.18 Category연예
    Read More
  11. 방탄소년단, 빅히트와 재계약… “방시혁 존경하고 신뢰”

      세계를 뒤흔드는 K팝 그룹 방탄소년단이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했다. 빅히트는 (한국시간) 18일 사내 구성원과 주주들에게 보낸 메일에서 "방탄소...
    Date2018.10.18 Category연예
    Read More
  12. No Image

    “능력 입증하라” 영 주권신청 복잡

     서류작성 어려워 변호사비용 치솟을듯   트럼프 행정부가 시행을 예고한 새로운 ‘공적 부조’(Public Charge)정책이 영주권이나 비이민 비자를 신청하는 이민자들...
    Date2018.10.18 Category이민/비자
    Read More
  13. No Image

    멜라니아 탄 비행기‘객실 연기’10분만에 회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부인 멜라니아 여사가 탑승한 비행기가 17일 이륙한 지 10여 분만에 기체 결함으로 추정되는 객실 내 연기 탓에 회항하는 상황이 발생했...
    Date2018.10.18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14. No Image

    한국 인구 5,120만명 세계 27위

     한국의 총인구는 5,120만 명으로 전 세계에서 27번째로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합계출산율은 한국보다 낮은 국가가 2개국뿐일 정도로 최하위였다. 인구보...
    Date2018.10.18 Category한국뉴스
    Read More
  15. 메가밀리언 9억 달러로…‘로또 광풍’

     메가밀리언스 복권 사상 최대 잭팟상금이 걸렸던 16일 추첨에서도 1등 당첨 티켓이 나오지 않아 오는 19일 추첨 메가밀리언스의 상금이 9억 달러로 치솟았다. 이...
    Date2018.10.18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16. No Image

    ACT 성적, 아시안 학생이 최고

     대학수학능력 시험인 ACT에서 아시아계 학생들의 성적이 타인종을 압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ACT 주관사가 발표한 연례 성적 보고서에 따르면 ACT를 ...
    Date2018.10.18 Category교육
    Read More
  17. No Image

    어린이 신체마비 희귀병 AFM 환자 급증 주의보

     미국에서 주로 어린이의 신체를 마비시키는 희귀병이 다시 퍼지고 있다. 연방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급성 이완성 척수염’(AFM) 환자의 급증을 경고했다고 워...
    Date2018.10.18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18. 허리케인 휩쓴 플로리다 약탈 극성

     미국 남동부를 강타한 허리케인 마이클로 인해 많은 인명·재산 피해가 발생한 가운데 가장 피해가 큰 플로리다 지역에 약탈이 극성을 부리고 있다고 CBS 방송이 ...
    Date2018.10.18 Category미국뉴스
    Read More
  19. No Image

    “아시아계 낮은 입학률은 교사추천서 때문”

     하버드대 입학처장 입시 차별소송 증언 파문 백인에 비해 추천점수 낮아     하버드대의 아시안 학생 입학차별 소송의 재판이 본격 시작된 가운데 아시아계 지원...
    Date2018.10.17 Category교육
    Read More
  20. No Image

    몽고메리 한인회 주최 골프대회 개최

     몽고메리 한인회(회장 박민성)가 주최하는 골프대회가 4년만에 다시 열린다. 당초 몽고메리 한인회가 진행하던 골프대회는 이를 총괄하던 한인회 임원이 몽고메...
    Date2018.10.17 Category앨라배마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57 Next ›
/ 35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